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일본 편도요금 1000원..에어서울 홈페이지 '마비'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VIEW 8,072
  • 2019.06.25 11:2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앱으로 접속하면 상대적으로 예약 가능 높아"

image
/사진제공=에어서울 홈페이지
에어서울이 25일 국제선 항공권을 최대 99.7% 할인 판매하는 선착순 이벤트 '사이다 특가'에 돌입했다. 현재 몰려든 접속자로 에어서울 홈페이지는 접속 불가 상태다.

이번 특가 이벤트는 다음 달 1일까지 예약이 가능하다. 탑승 기간은 오는 9월 1일부터 내년 3월 28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항공사 애플리케이션(앱)에서도 똑같이 이용할 수 있다"면서 "앱을 이용하면 예약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번 ‘사이다 특가’의 최저가는 일본 편도 항공운임이 1000원으로 실제 사이다 가격 수준이다.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포함한 일본 편도 총액 금액은 3만9400원부터, 동남아는 5만2900원부터다.

노선별 편도 총액(유류세+항공세)은 일본 △도쿄, 오키나와 4만4900원부터 △오사카, 후쿠오카 4만2900원부터 △다카마쓰, 시즈오카, 도야마, 요나고, 히로시마 3만9400원부터다. 동남아와 괌 노선은 △홍콩 5만2900원부터 △보라카이 6만5900원부터 △다낭 7만3900원부터 △괌 8만9900원부터다.
/사진제공=에어서울
/사진제공=에어서울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