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소프트, 인천시 버스운송사업조합’과 ‘ERP시스템 계약 체결

머니투데이
  • 중기&창업팀 고문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8.01 16:1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디지털콘텐츠 기업 성장지원센터(구 스마트콘텐츠센터)에 입주하고 있는 여객화물 운송업 전문 ICT 기업 ‘서울소프트’는 ‘인천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ERP 시스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서울소프트
사진제공=서울소프트
인천시 42개 시내버스 회사를 조합 원사로 보유하고 있는 인천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서울소프트는 계약을 통해 지능형 교통 시스템(ITS) 상용화에 공동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내보였다. 상호 간 발전을 도모하고 향후 시내버스 업계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 버스 운영체계의 공익성을 강화한 ‘버스 준공영제’가 강화됨에 따라 운수회사 정보공유 및 효과적인 업무처리가 날로 중요해지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ERP(Enterprise Resource Planning, 전사적자원관리) 시스템은 더욱 주목할 기술로 손꼽힌다. ERP 시스템은 △인사 급여 시스템 △자재 구매 관리 △회계 시스템 △운전자 교육 관리 △운전자별 운행 습관 분석 △사고분석 자료 제공 등 버스회사 업무를 적극적으로 지원 가능하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에, 인천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 측에서는 기존 아날로그식 업무처리 방식에서 벗어나 효율적인 업무 관리를 진행하고자 서울소프트의 ERP시스템을 채택했다. 회사 경영과 관련된 데이터 저장 및 활용, 전문적 시스템을 통한 사고감소 및 연비 향상 등 다양한 방면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낳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소프트는 60개의 시내버스 업체, 512개의 마을버스 업체, 200개의 전세버스 업체, 26개의 택시 업체를 포함해 기존 거래처 운수사 2천여 곳에 전문 ERP 및 화물운송 플랫폼을 공급 및 유지 보수하고 있다.

한편, 서울소프트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한 ‘중소기업 네트워크형 기술개발 사업’에 선정돼 약 5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았으며 세계 최초 인공지능 기반의 시내버스 최적배차·자동운행관리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해당 기술은 딥러닝 알고리즘 기반으로 시내버스 운행시간의 패턴 분석, 노선별 최적화 배차 계획, 실시간 배차가이드 등을 제공해 배차운영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