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만도, 美 전기차 스타트업에 운전시스템 수출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2019.10.21 07:5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카누와 5년간 50만대 분량 공급 계약

image
카누 차량 외부./사진제공=카누
한라그룹 자동차부품 계열사인 만도 (34,950원 상승2100 -5.7%)가 지난달 미국 전기차(EV) 스타트업 '카누(Canoo)'에 조향시스템을 공급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만도는 2021년부터 5~6년간 전기차·자율주행차 총 50만대 분량에 달하는 완전 전자제어식 조향 시스템(SbW·Steering by Wire)을 공급한다. 만도의 조향시스템은 카누가 출시하는 7인승 EV부터 단계적으로 장착될 것으로 보인다.

카누는 스테판 크라우스(Stefan Krause) BMW 전 최고재무책임자9CFO), 울리히 크란츠(Ulrich Kranz) BMW 전 연구개발 담당이 2017년 세운 스타트업이다.

회원제 서비스를 제공할 카누는 연말 생산을 목표로 테스트에 들어갔다. 상용화 예상 시기는 2021년으로 예상된다. 7인승인 카누 밴은 한 번 충전으로 약 400km를 주행할 수 있고 U자형으로 배치된 소파형 뒷좌석이 특징이다.
카누 차량 내부./사진제공=카누
카누 차량 내부./사진제공=카누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