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시아나항공, 中 최대 메신저 '위챗'에 챗봇 서비스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1.11 09:3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7개 채널로 챗봇 서비스 제공 범위 확대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 (3,880원 상승60 1.6%)항공은 8일 중국 최대 모바일 메신저 '위챗'에 챗봇 서비스를 새로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위챗은 중국 모바일 인터넷 인구 중 모바일 메신저 사용 점유율이 90%를 초과하는 등 중국 내 점유율 1위 모바일 메신저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신규 채널 도입으로 기존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아시아나항공 모바일 앱 △아시아나항공 모바일 웹 △카카오톡 △페이스북 메신저 △삼성전자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내 메시지 앱을 비롯해 7개 채널로 챗봇 서비스 제공 범위를 확대했다.

기존 챗봇 서비스 채널에 중국어 안내 서비스도 도입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중국어 안내 서비스와 위챗 채널 신규 도입으로 중화권 고객분들께도 언제 어디서든 24시간 안내가 가능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고객 대상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