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무면허운전 사륜오토바이 사고, 건강보험 적용 안 돼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2019.11.11 11:3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농어촌 고령자들 주의해야…레저용도 도로사고시 면허증 필요

image
무면허로 사륜오토바이(ATV)를 운전하다가 사고를 낸 경우 건강보험을 적용받을 수 없다.

11일 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제18차 건강보험 이의신청위원회는 사륜오토바이를 면허 없이 도로에서 운전하다 사고를 낸 A씨에 대해 건강보험을 적용해줄 수 없다고 의결했다.

A씨는 지난해 4월7일 면허 없이 사륜오토바이를 운전하다가 도로에서 전복되는 사고로 머리 부분에 부상을 입었다. 공단은 A씨가 건강보험으로 진료를 받아 발생한 공단부담금 약 9765만원을 환수고지처분 했다.

이에 A씨는 수년간 다니던 동네 길에서 발생한 사고인데다 운전면허가 있어야 사륜오토바이를 운전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했다며 공단부담금 환수의 취소를 구하는 이의신청을 제기했다.

건강보험 이의신청위원회에서는 도로에서 운전면허 없이 사륜오토바이를 운전한 행위는 국민건강보험법 제53조에서 급여의 제한 사유로 규정하고 있는 '고의 또는 중대한 과실'에 해당한다고 판단해 A씨의 이의신청을 기각했다.

공단은 지난해 무면허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총 1148건에 대한 부당이득금 약 33억원을 환수고지 했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사륜오토바이는 농어촌에서 고령자들의 이동수단으로 흔히 사용되고 있다"며 "도로교통법 제80조(운전면허)에 따라 면허가 있어야 함에도 이를 모르는 분들이 많다"고 말했다.

해수욕장과 같은 유원지에서 레저용으로 타는 사륜오토바이도 백사장을 벗어나 도로에서 사고가 나면 도로교통법 상 무면허 운전으로 본다. 이 때문에 반드시 운전면허가 있어야 건강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