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 진행... 전북·서울 클럽하우스 방문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2019.11.12 20:0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전북 현대의 클럽하우스(왼쪽)와 FC서울 클럽하우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과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이 8일 전북현대, 11일 FC서울 클럽하우스를 방문해 올바른 생명나눔, 장기-조직기증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연맹은 "이번 교육은 연맹과 기증원, 질병관리본부가 올 시즌 펼치고 있는 2019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다시 뛰는 심장으로의 일환으로 진행됐다"며 "이번 캠페인은 K리그 구성원들이 장기-조직기증에 앞장 서고, 나아가 K리그를 통해 우리 사회의 생명나눔 문화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회공헌활동"이라고 설명했다.

교육이 끝난 뒤 전북과 서울의 일부 선수들은 기증 희망에 등록해 팬들의 관심과 성원을 받는 K리그 선수로서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였다.

교육에 참석한 한 선수는 "평소에 가지고 있던 장기-조직 기증에 대한 선입견에서 조금은 벗어날 수 있었다"며 "선수들도 아킬레스건, 인대 등을 다쳤을 때 조직기증자로부터 이식을 받는 만큼, K리그 선수로서 올바른 생명나눔 문화 확산에 책임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혔다.

연맹은 "구단 순회교육과 더불어 연맹은 생명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K리그 생명나눔대사' 김병지를 모델로 한 공익광고 전광판 송출, 경기장 현장 홍보 활동 등 생명나눔캠페인 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며 "그 결과 K리그 선수들과 관중을 합쳐 약 300명 이상이 장기-조직기증 희망에 동참했다"고 전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