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정준호 측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리조트 의혹?…사실 확인중"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VIEW 10,611
  • 2019.12.03 07:4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리조트 무허가 영업 의혹 보도…"구체적 사실 관계 파악한 뒤 공식입장 배포"

image
배우 정준호. /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배우 정준호 측이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배우 참여' 대형 리조트의 무허가 영업 의혹과 관련해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

정준호 측 관계자는 2일 밤 OSEN에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및 배우 참여 리조트 소식과 관련해 현재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고 말했다.

이어 "SBS '8뉴스' 보도 직후 문의 연락을 받고 있으나 아직까지 보도 내용에 대해 자세히 파악하지 못했다. 뉴스 내용과 관련해 구체적인 사실 관계를 파악한 뒤 빠르게 공식입장을 배포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섣부른 판단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앞서 2일 방송된 SBS '8뉴스'는 한 유명 영화배우가 설립사업에 참여한 춘천 북한강 인근의 A 리조트가 불법 영업하고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SBS는 리조트가 지난 10월 강원도와 춘천시로부터 수억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개장 행사를 열었다고 보도했다. 이 리조트는 건물 용도를 '다세대 주택'으로 해놓은 채 영업을 하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리조트 관계자는 SBS에 "돈을 버는 행위는 아직 하지도 않았고, 한 적도 없고 세트장인데 사람들이 오해해서 예식장이다(생각해요)"라고 말했다.

춘천시 측은 영화세트장으로 사용하려면 별도의 관련 용도 허가를 받았어야 했다고 밝혔다. SBS는 리조트 조성 사업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지진 유명 연예인은 현재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 활동 중에 있다고 전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