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토트넘, 첼시에 0-2 완패…'손흥민 퇴장' 왜?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2,550
  • 2019.12.23 06: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손흥민이 2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첼시와의 경기에서 레드카드를 받고 있다.AFP=뉴스1
손흥민이 23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첼시와의 경기에서 레드카드를 받고 있다.AFP=뉴스1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2019-20시즌 두 번째 퇴장을 당했다. 이날 토트넘은 첼시에 완패하며 순위 반등의 기회를 놓쳤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1시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첼시와의 홈 경기에서 0-2로 완패했다.

이날 손흥민은 62분간 활약하다 다이렉트 레드카드를 받았다. 손흥민은 왼쪽 측면 윙어로 선발 출전해 델레 알리, 루카스 모우라와 함께 해리 케인의 뒤를 받쳤다. 손흥민은 후반 17분 안토니오 뤼디거와 볼 경합 상황에서 넘어진 뒤 다리를 들었고, 손흥민의 발에 맞은 뤼디거는 가슴을 부여잡고 쓰러졌다. 이 상황이 비디오판독(VAR) 끝 다이렉트 퇴장으로 연결됐고, 손흥민은 그대로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

손흥민의 올 시즌 두 번째 퇴장이자 잉글랜드 무대 통산 세 번째 퇴장이다. 손흥민은 앞서 지난달 4일 에버턴과의 EPL 1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안드레 고메즈에게 태클을 하는 과정에서 레드카드를 받은 바 있다.

손흥민이 첼시전 레드카드를 받고 그라운드를 빠져나가는 모습./사진=AFP=뉴스1
손흥민이 첼시전 레드카드를 받고 그라운드를 빠져나가는 모습./사진=AFP=뉴스1

이날 첼시가 전반에서 2골을 기록했다. 전반 12분 첼시의 윌리안이 코너킥 상황에서 키커로 나서 마테오 코바치치와 짧은 패스를 주고받은 뒤 강력한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토트넘의 골망을 갈랐다. 전반 추가 시간 토트넘 진영으로 흐른 공을 파울로 가차니가 골키퍼가 걷어내러 나오는 과정에서 마르코스 알론소와 충돌하며 비디오판독(VAR) 끝 페널티킥을 내줬다. 키커로 나선 윌리안이 이를 마무리했다.

후반 15분에 토트넘은 손흥민의 퇴장으로 위기를 맞았고, 만회골 없이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로써 첼시는 승점 32점(10승2무6패)으로 4위를 수성했고, 토트넘은 승점 26점(7승5무6패)으로 7위에 머물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