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순애보의 여주인공에서 혼잡한 정치판으로…고민정은 누구?

머니투데이
  • 임지우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15 15:0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뉴스1)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
(서울=뉴스1)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의 21대 총선 출마가 유력해지면서 그의 이력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15일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다가오는 4.15 총선에 출마하기 위해 청와대에 사직 의사를 전했다.

고 대변인은 2004년 KBS 아나운서로 입사해, 2017년까지 10여 년 간 활발한 방송활동으로 얼굴을 알렸다. 2006년엔 KBS2 '무한지대 큐', 2007년엔 '스펀지' 등 인기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아 대중들에게 친숙한 방송인으로 활동했다.

그러던 중 2017년 1월, KBS에 사표를 제출한 고 대변인은 더불어민주당의 당시 문재인 후보의 경선캠프에 합류해 미디어본부 대변인 역할을 맡아 정치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문재인 정부가 출범하자 고 대변인은 청와대 부대변인으로 임명됐다.

2019년 4월, 김의겸 당시 청와대 대변인이 부동산 투기 의혹 등으로 사퇴하자 고민정 당시 부대변인이 청와대 대변인으로 지목되면서, 그는 만 39세의 젊은 대변인이 됐다. 그는 참여정부 당시 송경희 전 KBS 아나운서에 이어 역대 두번째로 방송 아나운서 출신의 청와대 대변인이기도 하다.

이후 2020년 1월 15일 총선 출마를 위해 사퇴를 하기까지 약 10개월 간 고 대변인은 문 정부의 얼굴과 목소리를 맡아왔다.

남편 조기영 시인과의 순애보도 유명하다. 조 시인은 최근까지 희귀병인 강직성 척추염을 앓은 것으로 알려졌다. 고 대변인은 경희대에 다니던 시절, 조 시인을 만나 사랑을 키웠다.

연애 3년차에 희귀병을 앓는 사실을 알았다. 고 대변인은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치료법을 알아보려 눈을 크게 뜨고 인터넷을 찾아봤지만, 자꾸 눈물이 차올라 화면을 제대로 못 봤다"고 했다.

고 대변인의 총선 출마 지역은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황이다. 출마 가능 지역으로는 경기 고양 지역을 비롯해 서울 광진을과 동작을, 경기 의정부을과 성남 분당을 등이 거론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