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링컨 럭셔리 대형SUV '올 뉴 에비에어터' 출시… 8320만원부터

머니투데이
  • 유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21 09:5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링컨의 대형 럭셔리 SUV(다목적스포츠차량) ‘올 뉴 에비에이터’. /사진제공=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
링컨의 대형 럭셔리 SUV(다목적스포츠차량) ‘올 뉴 에비에이터’. /사진제공=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
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는 대형 럭셔리 SUV(다목적스포츠차량) ‘올 뉴 에비에이터’ 국내 공식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에비에이터는 브랜드 핵심 컨셉인 ‘고요한 비행(Quiet Flight)’에 맞춰 링컨의 진보된 기술이 대거 적용된 야심작이다. 후륜 기반의 사륜 구동 모델로 트윈 터보3.0리터(ℓ) V6 엔진이 10단 셀렉트시프트 미션과 조합돼 최고출력 405 마력, 최대토크 57.7㎞·m의 성능을 발휘한다.

주행 환경에 따라 △익사이트(Excite) △컨저브(Conserve) △노멀(Normal) △슬리퍼리(Slippery) △딥 컨디션(Deep Conditions) 5가지 드라이브 모드를 지원하며, 로드 프리뷰 기능이 포함된 어댑티브 서스펜션은 전방 도로를 미리 감지해 서스펜션 조절해 최적의 운전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에비에이터는 링컨 스타 엠블럼를 모티브로 한 과감하고 우아한 전면부, D필러까지 통일된 윈도우 디자인, 그리고 외관 디자인과 조화를 이루는 사이드미러 등이 링컨 SUV 특유의 고급스럽고 세련된 디자인을 반영했다.

상위 트림인 블랙레이블의 경우, 항공기를 테마로 한 플라이트(Flight), 마호가니 카이야 가죽 재질의 빈티지 러기지의 데스티네이션(Destination), 눈 덮인 숲속 오두막을 테마로 한 샬레(Chalet) 등 3가지 테마의 인테리어 디자인을 선택할 수 있다. 캡틴 시트와 풀 센터 콘솔이 장착된 6인승으로 출시된다.

에비에이터에 탑재된 레벨 울티마(Revel® Ultima) 3D 오디오 시스템은 스테레오(Stereo), 청중(Audience), 무대(On-stage)의 세 가지 청취 모드를 제공하며, 차량 내 최적의 위치에 배치된 28개 스피커를 통해 탑승객에게 최상의 청취 경험을 제공한다.

링컨의 대형 럭셔리 SUV(다목적스포츠차량) ‘올 뉴 에비에이터’. /사진제공=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
링컨의 대형 럭셔리 SUV(다목적스포츠차량) ‘올 뉴 에비에이터’. /사진제공=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
첨단 기술도 대거 적용됐다. 기본으로 탑재되는 운전자 보조기능인 코-파일럿 360 플러스에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스탑 앤 고 △차선 유지 시스템 △충돌 회피 조향 보조 △후방 제동 보조 기능 등이 포함된다. 자동 긴급 제동이 포함된 충돌 방지 보조 시스템,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도 탑재됐다. 헤드라이트 하단에 주행 속도와 주변 환경에 따라 자동으로 전면 조명을 최적화시켜주는 픽셀 LED를 장착됐다.

가격은 트림별로 △리저브 8320만원 △블랙레이블 9320만원이다. PHEV 그랜드 투어링 모델도 연내 출시 예정이다.

데이비드 제프리 링컨코리아 대표는 “에비에이터는 탁월한 가치를 제공하는 모델이 될 것”이라며 “사전예약 대수가 1000대를 넘어서는 등 이미 국내 고객들의 관심이 많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