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입지깡패’ 반포 자이 타운…분양가 2배 된 호가

머니투데이
  • 송선옥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17 09: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재'택'크]반포센트럴자이, 수입자재 등으로 고급화 "거래 거의 없어"

[편집자주] 다른 동네 집값은 다 오르는데 왜 우리 집만 그대로일까. 집은 편안한 안식처이자 '재테크' 수단이기도 하다. 생활하기 편하고 향후 가치가 상승할 곳에 장만하는게 좋다. 개별 아파트 단지의 특성과 연혁을 파악하는 게 중요한 이유다. '재택(宅)크'는 서울을 비롯한 전국 주요 아파트 단지를 분석해 '똘똘한 한 채' 투자 전략을 도울 것이다.

“외관, 내부 인테리어, 조경 어느 하나 치우치지 않고 균형을 잘 갖춘 단지입니다”(GS건설 관계자)

서초구 잠원동 고속터미널 8-1번 출구에 나와 반포쇼핑타운을 끼고 돌아가니 벽돌색과 딥블루 외벽의 단지가 나타난다. 바로 신반포6차를 재건축해 지난 4월말부터 입주중인 ‘반포센트럴자이’다.
반포센트럴자이 주 출입구 /사진=송선옥 기자
반포센트럴자이 주 출입구 /사진=송선옥 기자
반포자이(2009년 준공, 3410가구) 신반포자이(2018년, 607가구)에 이은 반포 일대 세번째 ‘자이’ 브랜드다. GS건설 (28,850원 상승150 0.5%)은 지난 2017년 수주한 신반포지구(메이플자이)와 함께 이달말 시공사 선정을 앞둔 신반포21차로 ‘신반포 자이 타운’을 형성한다는 계획인데 반포센트럴자이는 이를 향한 징검다리 같은 단지다.

지하 2층~지상 최고 35층, 7개동, 757가구 규모다. 2017년 9월 분양 당시 3.3㎡당 분양가는 4250만원으로 책정됐다. 분양가가 주변 시세보다 낮아 98가구 모집에 1만6472명이 청약해 평균 청약 경쟁률이 168대 1에 달했다. 김명수 대법원장의 아들인 김모 판사 가족이 이 단지를 당첨 받고 서울 한남동 대법원장 관사에 거주해 입방아에 오르기도 했다.

서울 지하철 3·7·9호선 등 3개 지하철 노선이 지나는 고속터미널역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다. 반포대로는 물론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이용이 쉬워 교통의 요지다. 고속터미널역 주변에는 신세계백화점 서울성모병원 국립중앙도서관 등 생활편의시설이 많다.

‘입지깡패’ 반포 자이 타운…분양가 2배 된 호가


단지 주변에 반원초 계성초 경원중 신반포중 반포중 세화고 반포고 등 명문 초중고가 모여 있다. 오는 2023년에는 학생수 감소로 이전하는 청담고가 잠원 스포츠파크 부지에 들어설 예정이어서 학생들의 통학이 훨씬 편해질 것으로 전망이다.

신반포2차 아파트를 끼고 한강을 접하고 있어 반포한강공원 세빛섬 등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단지 둘레를 소나무로 감싸 도심이지만 자연 한복판에 살고 있는 느낌을 줬다. 커뮤니티 시설이 지하에 마련됐지만 중정을 둬 지상의 햇빛을 지하로 끌어들였다. 커뮤니티 시설에는 피트니스 GX룸 실내골프연습장 스크린골프 사우나 탁구장 도서관 등이 마련됐다. 계절창고와 음식물쓰레기 배출 시스템 등이 설치됐다.
반포센트럴자이에서 바라본 한강 모습. 사진 왼쪽에 원베일리(신반포3차·경남) 건축 현장이 보인다./사진=송선옥 기자
반포센트럴자이에서 바라본 한강 모습. 사진 왼쪽에 원베일리(신반포3차·경남) 건축 현장이 보인다./사진=송선옥 기자


외벽에 커튼월룩(유리) 저층부 석재마감 등을 채택해 고급화를 꾀했다. GS건설 현장 처음으로 이탈리아산 원목마루 ‘조르다노’, 독일산 ‘해커’ 부엌가구 등을 적용했다. 전용면적 84㎡ 이상 주택형은 모두 4베이다.

거래는 거의 없는 편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공개시스템에 따르면 2019년6월 전용면적 114.96㎡ 입주권이 28억5000만원(13층)에 거래된 적 있다. 현재 같은 주택형 매매호가는 39억원부터 형성돼 있다. 분양 당시 114㎡ 분양가는 14억1000만~15억9000만원대였다.

전세 매물도 드물다. 양도세 비과세를 위해 2년 실거주 요건을 갖춰야 해 집주인이 실거주하는 경우가 많아서다. 84㎡ 전셋값은 13억~14억원에 형성돼 있다.

반포센트럴자이 인근 A공인중개사무소 대표는 “전매제한으로 거래가 거의 없다”며 “호가가 높으나 매수자도 거의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한편 바로 옆에 2022년 8월 준공 예정인 르엘센트럴반포(반포우성 재건축)가 들어서고 맞은편 원베일리(신반포3차·경남)가 건설되면 일대 주택 시장에 큰 변화가 있을 전망된다.
반포센트럴자이 단지 내 피트니스 센터 /사진제공=GS건설
반포센트럴자이 단지 내 피트니스 센터 /사진제공=GS건설

반포센트럴자이 실내 골프장 /사진제공=GS건설
반포센트럴자이 실내 골프장 /사진제공=GS건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