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오늘부터 공적마스크 아무 요일에나 산다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1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8세 이하 구매수량은 주 5개로 확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마스크 수급상황이 개선됨에 따라 오는 6월1일부터 요일별 구매 5부제를 폐지한다고 밝혔다. 31일 서울 종로구 종로5가의 한 약국 출입문에 공적 마스크 판매를 알리는 게시물이 붙어 있다./사진제공=뉴스1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마스크 수급상황이 개선됨에 따라 오는 6월1일부터 요일별 구매 5부제를 폐지한다고 밝혔다. 31일 서울 종로구 종로5가의 한 약국 출입문에 공적 마스크 판매를 알리는 게시물이 붙어 있다./사진제공=뉴스1
오늘(1일)부터 공적마스크 요일별 구매 5부제가 폐지된다. 등교 수업을 대비해 18세 이하 마스크 구매 수량은 기존 3개에서 5개로 확대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마스크 수급상황이 개선됨에 따라 오늘부터 출생연도와 상관없이 공적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다고 밝혔다. 다만 공평한 구매를 위해 마스크 중복구매 확인 제도는 계속 유지한다. 따라서 공적마스크 구매시 공인 신분증은 계속 지참해야 한다. 마스크는 한번에 구매하거나 요일에 나눠 구매할 수 있다.

주 5개 구입 가능한 대상은 2002년 이후 출생자다. 등교 수업에 맞춰 학생들이 안심하고 수업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조치다. 구매시 18세 이하를 증명할 수 있는 공인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본격적인 더위에 대비해 수술용(덴탈) 마스크는 생산량을 2배 이상 확대하고 수입을 지원한다. 수술용 마스크의 하루 평균 생산량은 지난 4월 기준 49만개 수준이다. 그동안 수술용 마스크는 보건용 마스크에 비해 생산시설이 충분치 않고 가격 경쟁력이 낮아 생산 증대에 한계가 있었다.

아울러 여름철에 대비해 장시간 착용할 수 있는 ‘비말차단용 마스크’ 유형이 신설된다. 감염 예방 효과가 있으면서도 가볍고 통기성이 있는 마스크다. 식약처는 신속 허가와 생산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마스크 생산업자가 정부에 의무적으로 공급해야 하는 비율은 생산량의 80%에서 60%로 낮췄다. 주간 생산량이 1억개를 넘어서고, 주간 공급량이 6000만개 이하로 유지되는 등 생산·공급 체계가 안정적으로 운영되고 있어서다. 이에 따라 민간 유통 물량은 마스크 생산량의 20%에서 최대 40%로 늘어나게 된다.

한편 정부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9월 말까지 마스크 약 1억개를 비축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