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넷플릭스 '설국열차' 계속 달린다…시즌2 제작 확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16 14: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넷플릭스 © 뉴스1
넷플릭스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시리즈 '설국열차'가 시즌2 제작을 확정했다.

설국열차의 영원한 엔진은 계속 달려간다. 얼어붙은 지구, 마지막 인류를 태우고 7년째 달리는 열차 안에서 살인 사건이 발생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차출된 꼬리칸의 한 남자가 모두의 생존이 걸린 거대한 비밀을 알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설국열차'가 시즌 2 제작 확정을 알린 것.

'설국열차' 시즌1은 지난 2013년 개봉 후 국내에서 누적관객수 935만 명 이상의 흥행을 기록하고 전 세계 유수 영화제를 휩쓸었던 봉준호 감독의 영화 '설국열차'를 기반으로 탄생한 시리즈다. 기상이변으로 얼어붙은 지구의 마지막 생존자들이 탑승한 열차에서 벌어지는 사회적 불평등과 살인에 얽힌 미스터리 등 더욱 풍성해진 이야기를 총 10개의 에피소드에 담아냈다.

지난 15일 공개된 '설국열차' 시즌1의 5화는 끔찍한 범죄를 저지르고도 법망을 비켜가는 1등칸 승객과 불공정한 처사에 커져가는 일반 승객들의 분노를 담았다. 시즌 중반을 달려가며 박차를 가하는 열차 내 혁명과 서서히 윤곽을 드러내는 커다란 비밀에 전 세계 시청자들이 열광하는 가운데, 시즌1의 이야기가 어떻게 마무리되고 시즌2는 어떤 이야기를 이어갈지 궁금증이 쌓이고 있다.

시즌2 확정 소식으로 더 커진 세계관에 대한 기대감을 키워가고 있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설국열차'는 매주 월요일 한 에피소드씩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