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N신곡]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솔로' 솔지 표 여름발라드 탄생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9 18: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솔지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뮤직비디오 캡처 © 뉴스1
솔지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뮤직비디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EXID 솔지가 12년 만에 애절한 감성이 담긴 솔로 신곡을 내놓는다.

솔지는 9일 오후 6시 새로운 싱글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발표한다.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는 이별 후, 세상 누구보다도 가까웠던 사람을 지워내는 시간 중 가장 끝자락 즈음의 감정을 노래한 발라드 곡이다. 사랑하는 이와 이별 후 느껴지는 감정을 내리는 비에 빗대어 표현 한 곡으로, 너무 슬프지도 또 너무 덤덤하지도 않았던 이별 후 애틋했던 시간의 감정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작곡가 룩원(LOOGONE)이 작곡했다.

노래는 '비가 와 비가 와 비 냄새 가득한 이런 날 / 한동안 늘 이럴 것 같아 축 처진 채 멍하니 / 비 따라 쏟아져 내리는 너와의 기억들 속엔 / 좋았던 일만 가득 담겨 있나 봐 정말'이라는 가사와 함께 솔지의 덤덤한 보이스로 시작한다.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 / 콕 집어 보고 싶어진 것도 아니야 / 딱히 네가 그리워진 것도 아니야 / 그냥 기분이 좀 그래.' '그냥 조금 울적한 기분일 뿐이야 / 그때로 돌아가고 싶진 않아 / 하루 종일 멍하고 조금 먹먹할 뿐이야.'

이처럼 여름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빗소리와 함께 어우러지는 감미로운 멜로디 라인과 여운이 깊게 느껴지는 가사를 통해 누구나 한 번쯤 겪었던 이별과 그 시간의 기분을 떠올리게 한다.

특히나 실력파 보컬리스트로 손꼽히는 솔지가 아련한 감성과 함께 클라이맥스에서 파워풀한 보컬까지 선보이며 곡의 감정을 극대화한다.

뮤직비디오에는 비 오는 날, 옛 연인을 회상하는 한 여자의 모습과 함께 빛을 활용해 아련한 느낌을 자아내며 곡의 분위기를 더한다. 더불어 솔지가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노래를 열창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솔지는 진심을 담아 노래한 신곡 '오늘따라 비가 와서 그런가 봐'을 통해 자신만의 감성을 내보인다. EXID 합류에 앞서 2008년 솔로 싱글 '처음 그 느낌처럼' 이후 무려 12년 만에 솔로로 돌아온 솔지가 발라드 감성으로 올여름을 물들일 전망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