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SDS 디지털 현장 '일일 특파원'된 홍원표 "ABCDS로 혁신"

머니투데이
  • 백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09 14: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AI·블록체인·클라우드·데이터·보안(ABCDS) 디지털 기술 접목한 비즈니스 혁신 이끌 것"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가 9일 서울 마포구 상암 데이터센터를 배경으로 'REAL(리얼) 2020'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SDS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가 9일 서울 마포구 상암 데이터센터를 배경으로 'REAL(리얼) 2020'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SDS
삼성에스디에스 차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디지털 전환)의 핵심인 클라우드 현장에서 인사드립니다. 여기는 삼성SDS 상암 데이터센터입니다."

홍원표 삼성에스디에스 (187,500원 상승3000 1.6%)(SDS) 대표이사가 9일 클라우드와 보안, 디지털 물류 등 삼성SDS의 디지털 기술 현장을 전하는 '일일 특파원'으로 변신했다.

홍 대표는 이날부터 이틀간 비대면으로 열리는 삼성SDS 'REAL(리얼) 2020' 기조연설에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기술 현장들을 옮겨다니면서 이같이 말했다. '리얼 2020'은 지난해에 이어 삼성SDS가 자신들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최신 기술과 현장 적용 사례 등을 소개하는 컨퍼런스다.

홍 대표는 여기서 "삼성SDS는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비즈니스 혁신을 이끌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삼성SDS가 다양한 업종 경험을 확보하고 있다"며 ABCDS 중심의 디지털 기술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ABCDS는 △인공지능(AI)·자동화(Automation) △블록체인(Block chain) △클라우드(Cloud) △데이터분석(Data Analytics) △보안(Security) 등을 뜻한다.

홍 대표는 이날 서울 마포구 상암동 데이터센터를 시작으로 데이터 센터 내 보안관제 센터, 삼성SDS 글로벌 물류관제센터 등을 배경으로 삼성SDS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대응 전략을 소개했다.

홍 대표는 상암 데이터센터에서 "삼성SDS는 한국 내 4개 데이터 센터를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17개 데이터센터를 운영하고 있다"며 "프라이빗(Private) 클라우드를 중심으로 하이브리드(Hybrid)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소프트웨어 디파인드 데이터센터(SDDC) 기술을 기반으로 데이터센터 위치와 관계 없이 최적의 무중단 서비스를 제공한다"고도 설명했다. SDDC는 컴퓨터와 스토리지, 네트워크 등 IT 자원을 소프트웨어 기반으로 관리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구현을 위한 핵심 기술이다.

홍 대표는 삼성SDS의 보안 관제센터로 자리를 옮겨 "전 세계 고객을 대상으로 매일 170억 건의 보안 이벤트를 수집하고 660만 건의 의심 사항을 분석한다"고 소개했다. 또 "AI(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보안솔루션으로 국내 최대 규모, 최고 수준의 보안 관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도 강조했다.

경기 성남시 판교의 삼성SDS 글로벌 물류관제센터로 자리를 옮긴 홍 대표는 디지털 기술이 접목된 통합 물류 관제 체계를 설명했다. 홍 대표는 "블록체인·AI·IoT(사물인터넷) 등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제품의 유통과정에 대한 이력을 철저히 관리하고 실시간으로 리스크를 처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진 발표 세션에서는 삼성SDS가 지난 한 해 동안 개발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프레임워크가 소개됐다. 삼성SDS는 자체 개발한 고객사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역량 측정 툴인 DRC와 DMM 등을 선보였다.

DRC(디지털 준비상태 확인)는 고객과 시장, 전략·리더십, 기술·기인프라, 사업 운영, 조직·인적 역량 등 기업 경영 전반의 디지털 수준을 점검하는 툴이다. DMM(디지털 성숙도 모델)은 제조나 금융, 화학 등 산업별로 특화된 업무 프로세스의 디지털 성숙도를 측정하는 기능이다.

이밖에도 삼성SDS가 개발한 차세대 ERP(전사적 자원관리)나 SCM(공급망 관리) 등 새로운 경영 시스템도 소개됐다. 이와 함께 '일하는 방식의 새로운 변화'라는 주제로 AI 기반 업무자동화 솔루션인 '브리티(Brity) RPA'와 비대면 협업 툴인 '브리티 메신저·미팅·메일', 3D 기술 기반 설계·엔지니어링 협업 솔루션인 '넥스플랜트 3D 엑설런스' 등의 현장 적용 사례도 발표됐다.

삼성SDS는 다음날 행사에서는 AI와 보안, 클라우드, 블록체인 기술로 산업별 디지털 전환이 일어난 사례도 소개하기로 했다. 딥러닝 기반 이미지 인식 기술을 적용해 은행 업무를 효율화한 사례나 삼성SDS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적용한 금융권 디지털 혁신 사례, 자동화 기술로 보안 관제를 고도화한 사례, 블록체인 기반 유통이력관리 사례 등이 다뤄진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여의도 통개발' 접었다..시범아파트 35층 재건축 승인할 듯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