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대경에스코, 폐목재 활용 바이오원유 공장 준공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9 09:2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경에스코 바이오 원유 생산 공장 사진 /사진=대경에스코
대경에스코 바이오 원유 생산 공장 사진 /사진=대경에스코
에너지 관련 기업인 대경에스코는 폐목재, 톱밥, 가구 부산물 등 나무를 활용해 원유를 만드는 바이오 원유 생산공장을 최근 준공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5일 공장 준공에 따라 생산되는 바이오 원유는 △디젤엔진 발전용 △보일러용 △선박용 △도로용 바이오 연료로 사용되며 바이오 수소가스 생산도 가능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대경에스코는 정부의 신재생 에너지 활성화 정책인 그린뉴딜과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경에스코가 개발한 바이오 원유는 폐목재, 톱밥, 가구 부산물 등의 바이오매스 원료를 건조·분쇄해 약 500도로 가열된 모래와 혼합시켜 급속 열분해를 가해 만들어진다. 이후 기체 상태로 변화된 가스를 냉각시켜 바이오 원유를 얻는다. 핵심기술인 바이오 원유 생산과 가스 재순환 공정장치의 국내외 특허 등록을 마쳤다.

회사측은 "화석 에너지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고 탄소를 적게 쓰는 사회로 나아가기 위한 고용과 투자를 늘릴 것"이라며 "바이오매스 자원이 풍부한 동남아시아 개발도상국에 바이오 원유를 생산하는 기술 등의 수출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