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36주 된 아기, 20만원' 충격 글, 20대 추정 산모가 썼다

머니투데이
  • 박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391
  • 2020.10.17 19: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경찰, 경위 등 조사 중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경찰이 중고 물품 거래 애플리케이션(앱)인 당근마켓에 '36주된 아이를 입양한다'는 판매글을 올린 산모의 소재를 파악, 경위를 조사 중이다. 아이와 산모는 모두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17일 제주 서부경찰서는 지난 16일 오후 6시30분쯤 당근마켓에 '아이 입양' 글을 게시한 20대 추정 여성의 소재를 파악했다.

앞서 해당 앱에는 서귀포시 지역 카테고리에 '아이 입양합니다. 36주 되었어요' 라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게시자는 아이가 자는 모습이 담긴 사진 2장과 함께 20만원의 가격도 제시해했다.

황당한 판매글이 올라오자 제주도 맘카페 등 커뮤니티 사이트 중심으로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누리꾼들은 이 같은 판매글을 접하고 112에 게시자를 처벌해달라며 신고를 접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여성과 아이는 모두 안전하고, 건강한 상태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은 서귀포 시내 모처에 거주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게시글을 올린 경위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경찰은 이 여성을 상대로 어떤 목적으로 게시물을 올렸는지 여부 등을 조사하고, 아동복지법 위반 등 법률 위반 여부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