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송기헌 "윤석열, 문재인 방패로 비난 막으려고 하는 것 같아"

머니투데이
  • 구단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7 09: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송기헌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뉴스1
송기헌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뉴스1
국회 법사위원인 송기헌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대통령이 적절한 메신저를 통해 흔들리지 말고 임기를 지키면서 소임을 다해 달라는 말씀을 전달하셨다"고 한 것에 대해 "대통령을 방패막이로 자신에 대한 비난을 막으려고 하는 것이 아닌가 생각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검사 출신인 송 의원은 27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인터뷰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실제로 그러한 메시지를 냈는지에 대해 "어제 (추미애) 장관이 '대통령을 직접 많이 뵀는데 비선을 통해서 그런 의사를 정하실 분은 아니다'고 말했다"며 윤 총장 발언 진위여부를 의심했다.

이에 진행자가 "그럼 윤 총장이 거짓말 또는 잘못 이해했다고 보냐"고 묻자 "그럴 수 있고, 본인이 잘못 이해했을 수도 있다"고 답했다.

송 의원은 추 장관의 "윤 총장의 '언론사 사주와 사적 만남' '옵티머스 무혐의 결정 관여 여부'를 감찰 중이라며 결과를 보고 해임 건의를 할 수도 있다"는 발언에 "가능하다고 본다"고 옹호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위법하거나 규정에 위반된 사항이 있고 중대한 결과를 나타냈으면 총장으로서 책임을 져야되지 않겠나"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