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文대통령, 신남방플러스 발표 "코로나위기 아세안과 함께 극복"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12 19: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제21차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 비대면 참석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제21차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1.12.  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제21차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1.12. since1999@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한국은 ‘신남방정책’의 비전과 성과가 아세안과 한국 모두에게 도움이 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을 마련했다"며 "아세안과 한국이 협력하면 코로나 위기와 그로 인한 사회·경제적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제21차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에 비대면 화상으로 참석, 모두발언을 통해 "더욱 긴밀한 연대와 협력이 필요한 시기에 이번 회의를 열게 돼 매우 다행이라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예기치 못한 도전을 겪을 때마다 ‘연합과 대응’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가는 아세안 정상들의 혜안과 지도력에 경의를 표한다"며 "코로나 위기 역시 연대와 협력의 아세안 정신으로 함께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은 △포스트 코로나 포괄적 보건의료 협력 △한국의 교육모델 공유 및 인적자원 개발 지원 △한류 활용 쌍방향 문화 교류 증진 △상호 호혜적이고 지속가능한 무역 투자 기반 구축 △상생형 농어촌 및 도시 인프라 개발 지원 △공동번영의 미래 산업 분야 협력 △비전통적 안보 분야 협력 등 7대 핵심 협력 분야를 중심으로 이뤄졌다.

문 대통령은 이와 관련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주도적으로 열어가며, ‘사람 중심의 평화·번영의 공동체’를 더 빠르게 현실로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제21차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1.12.  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제21차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1.12. since1999@newsis.com


그러면서 "아세안은 코로나 초기 한국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을 때 정상통화로 위로를 건네고, 방역물품을 나누면서 진정한 우정을 전했다"며 "'신속 통로 제도'와 '특별 예외 입국' 등을 통해 교류와 협력을 지속한 것도 한국이 코로나를 극복해나가는 데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도 아세안과 함께 서로 도움을 나누고자 한다. 한국은 지금까지 형편이 되는 대로 진단키트와 마스크를 비롯한 방역물품을 나눴고, ‘드라이브 스루’와 ‘워크 스루’ 같은 ‘K-방역’의 경험을 공유했다"며 "‘코로나 아세안 대응기금’과 ‘필수 의료물품 비축 제도'에도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특히 우리나라와 아세안이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수립한 지 10주년을 맞아 이들 국가에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로 인한 피해 규모는 나라마다 다르고, 치료제와 백신이 개발돼 모든 나라에 보급될 때까진 어느 나라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오늘 공식 출범한 ‘아세안 포괄적 회복방안 프레임 워크’를 전적으로 지지한다"며 "아세안이 제시한 5대 핵심분야와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의 결합을 통해 아세안과 한국이 함께 위대한 번영을 누리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