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기리, '복면가왕' 판정단 활약…열정 추리+울분의 팝핀댄스까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3 16: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 © 뉴스1
M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만능 엔터테이너 김기리가 '복면가왕' 판정단으로 참여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김기리가 강승윤, 애즈원 민, 현영, 안일권, 이수지 등과 함께 연예인 판정단으로 참여, 열정적인 추리로 큰 재미를 선사했다.




'부뚜막 고양이'의 5연승 달성 여부에 큰 관심이 쏟아진 '복면가왕'에서 김기리는 '순정마왕'의 노래에 "너무 좋아"라며 사심을 드러내는가 하면, '탱고'에게는 친숙한 느낌이 난다며 복면 속에 누가 있는지 찾기 위해 노력했다.



복면 가수에 대한 힌트를 얻기 위한 개인기 타임에서 '순정마왕'의 히트곡 가사를 거꾸로 읽어주는 김성주에 김기리는 "'도베르만'이라는 단어를 들었다"며 어리둥절해 하면서도 힌트를 얻기 위해 고군분투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기리는 여성 판정단이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의 등장에 환호하자 "벌써 팬이 생겼어"라고 말하며 부러워하기도. 이어 다른 판정단들이 복면 가수의 정체를 알아차리고 힌트를 줄 때 답답해하며 정체를 알아내기 위해 적극적으로 추리에 나섰다.



또한 '풍선껌'이 위너의 '공허해'에 맞춰 춤을 선보이겠다고 하자 김성주가 강승윤을 무대 위에서 같이 춰 달라고 했고 '풍선껌'은 부끄러워하는 포즈를 취하며 좋아했다. 이에 "김기리씨도 됩니까?"라며 김기리 역시 무대 위로 올라오게 했고, 김기리는 자신감 넘치게 무대로 향했다. 3인 합동 무대에서 김기리는 슬픔에 찬 표정연기와 감성적인 댄스로 호흡 맞춰가는 두 사람과 다르게 온몸으로 슬픔에 찬 탈골 댄스를 추며 울분 폭발 팝핀으로 복면 가수를 맞히는 데 큰 도움을 줬다.



김기리는 복면 가수들의 노래에 맞춰 춤도 추고 즐거워하며 다양한 리액션을 보여주는 등 복면 가수들의 무대를 200% 즐기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에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기리는 MBC에브리원 드라마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와 JTBC '장르만 코미디'에 출연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