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유광열 서울보증 사장 내달 취임 "인사·경영혁신 추진"

머니투데이
  • 전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6 10: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유광열 SGI서울보증 대표이사 내정자/사진=머니투데이DB
유광열 SGI서울보증 대표이사 내정자/사진=머니투데이DB
유광열 SGI서울보증 사장 내정자가 오는 12월 1일 공식 취임한다.

26일 금융권에 따르면 유 내정자는 이날 인사혁신처 공직자취업심사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오는 30일 주주총회를 거쳐 12월 1일부터 3년 임기를 시작한다.

유 내정자는 "급변하는 금융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인사와 경영혁신을 추진해 미래가 밝고 일하고 싶은 직장으로 만들겠다”고 취임 소감을 말했다.

유 내정자는 행정고시 29회로 경제기획원, 재정경제부를 거쳐 기획재정부에서 혁신인사기획관, 국제금융정책관, 국제금융협력국장, 금융정보분석원장, 증선위 상임위원을 지냈다.

이후 2017년 금융감독원으로 자리를 옮겨 수석부원장을 맡았다. 당시 최흥식·김기식 전 금감원장이 연속 낙마하며 조직이 크게 흔들리는 상황에서 두 차례나 금감원장 대행직을 수행하면서 위기대응 능력과 빠른 의사결정으로 조직을 안정화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평소 온화한 리더십의 소유자로 금융권 뿐만 아니라 국회와 정부 등에 다양한 인맥을 갖춘 것으로 전해진다.

금융권 한 관계자는 "유 내정자는 감독당국에서 일할 때도 긴밀한 소통채널을 바탕으로 당국의 입장을 전달하고 다양한 시각의 의견을 감독업무에 적극 반영하는 편이었다"며 "공적자금 상환과 기업가치 제고라는 과제를 안고 있는 서울보증의 현안을 무리 없이 해결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