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중소기업 86.4%,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만족"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9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중소기업 86.4%,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만족"
중소기업의 86.4%가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에 만족한다는 결과가 나왔다.

중소기업중앙회는 29일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의 만족도 및 성과를 평가하고 향후 지원방향을 모색하고자 참여기업 486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대한 의견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중기중앙회는 2018년부터 대기업과 함께 대·중소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조사 결과 참여기업의 86.4%가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대해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공장 구축을 통해 얻게 된 성과는 작업환경 개선이 53.7%가장 높았다. 이어 생산성 증가(40.9%), 품질 개선(31.7%)의 순이다.

솔루션 구축에 대한 만족도는 77.0%로 나타났으며, 만족하는 이유는 △생산현장 모니터링 수월(44.1%) △솔루션 적용 효과 높음(43.3%) △근로자 근무환경 개선(29.1%) 등을 꼽았다.

상생형 스마트공장에 특화된 대기업 제조현장 전문가의 멘토링에 대한 만족도는 88.8%로 나타났다. 전체 유형에 대하여 업종별로는 식료품 및 음료 제조업(93.0%)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1차 금속 및 금속가공 제조업(83.6%), 비금속 광물 제품 제조업(82.0%)이 뒤를 이었다.

또 코로나19(COVID-19) 확산 등의 어려운 대외환경에도 구축기업의 14.0%가 고용이 증가(평균 4.3명)한 것으로 집계됐다. 18.5%의 기업이 매출이 증가(평균 약 20억1000만원)했다고 응답했다.

정욱조 중기중앙회 혁신성장본부장은 "지난해에 이어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의 내실화를 꾀하기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했다"며 "구축기업들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중기중앙회는 이러한 기업들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신규모델 개발 및 판로지원 등 다각도의 지원을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