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금'같은 포인트 많이 주는 카드, 생활패턴 따라 골라 쓰세요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3 06: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금융꿀팁]

'현금'같은 포인트 많이 주는 카드, 생활패턴 따라 골라 쓰세요
#김명월씨(32·가명)는 최근 여신협회 카드포인트 현금화 서비스로 잠자던 카드포인트 7만원을 현금으로 돌려받았다. 잊고 있던 카드포인트가 현금이 된다는걸 확인하자 포인트를 많이 주는 카드를 써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생활패턴에 따라 적합한 카드를 고르면 그만큼 포인트를 더 쌓을 수 있기 때문이다.



집콕족이라면…#넷플릭스 #배달 #게임


코로나19(COVID-19)로 집에서 주로 생활하는 '집콕족'이 많아졌다. 온라인동영상을 자주 보고 배달을 자주 시키는 사람에게는 신한카드 '예이'를 추천한다.

넷플릭스·유튜브 프리미엄·왓챠 등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이용액의 30%, 배달의민족·요기요·CJ쿡킷·하이프레시 등 배달음식 업종 이용액의 15%를 적립해준다. 특정 온라인 쇼핑몰에서 건당 5만원 이상 이용할 경우엔 배송비 지원 명목으로 2500포인트(월 5회)가 쌓인다.

우리카드 '카드의정석 언택트 에어'는 카드 신청부터 발급까지의 전 과정이 실시간 비대면으로 이뤄진다. 카드 신청부터 가맹점 결제까지 30분 내에 가능하다.

3대 배달 앱(배달의민족·요기요·배달통) 이용 시 30%, 쿠팡에서 쇼핑 시 20%의 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스타벅스 사이렌오더 주문시 60% 포인트 적립은 덤이다. 이 카드를 간편결제 5대 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카카오페이·삼성페이·우리페이) 서비스에 등록하고 온라인 업종에서 5만원 이상 결제하면 건당 1000점(통합 월 3회)을 포인트로 받을 수 있다.

현대카드는 오는 25일 플레이스테이션 특화 혜택을 제공하는 '플레이스테이션-현대카드M'을 출시한다. 이 카드는 게임 콘텐츠 혜택과 M포인트 적립 등 현대카드M의 고유 혜택을 동시에 제공한다.

해당 카드로 플레이스테이션 정기 구독 서비스인 플레이스테이션플러스(PS Plus) 첫 결제 시 최대 1만8800원 캐시백을 제공한다. 또 연간 500만 원 이상 사용 고객은 PS Plus 연간 정기 구독 요금에 해당하는 최대 4만4900원 캐시백을 받을 수 있다.



동학개미라면…포인트로 주식투자


신한카드는 '주린이(주식 초보)'를 위한 '더모아 카드'를 지난해 11월 출시했다. 소비와 투자를 동시에 할 수 있는 투자 특화 신용카드다. 더모아 카드는 재테크에 익숙지 않은 고객도 소비 생활을 하며 자연스럽게 투자에 입문할 수 있도록 신한카드와 신한은행, 신한금융투자가 협업해 만들었다.

일반적인 포인트 적립상품은 이용금액에 대해 정률로 포인트를 적립해 주는 방식이지만 이 상품은 다르다. 소액결제를 상대적으로 많이 이용하는 2030 고객을 위해 결제 건당 1000원 미만 자투리 금액을 적립해 주는 '짠테크' 적립 구조다.

이렇게 적립되는 포인트를 매월 신한은행 달러예금이나 신한금융투자 해외투자가능계좌에 재투자해 자산을 더 모을 수 있도록 했다.

전 가맹점에서 결제 금액의 1000원 미만 금액이 투자포인트로 적립된다. 예를 들어 5900원을 결제할 경우 900원이 투자포인트로 적립되는 식이다. 전월 카드 이용실적이 30만원 이상, 건당 결제금액 5000원 이상일 경우 제공되며 월 적립 한도 및 횟수 제한 없이 적립 가능하다. 동일한 가맹점의 경우 1일 1회에 한해 포인트가 적립된다.

또 2030고객이 자주 이용하는 특별적립 가맹점에서 결제하면 1000원 미만 금액이 더블(2배) 적립된다. 특별적립 가맹점은 배달앱, 디지털 콘텐츠, 이동통신요금, 백화점, 해외 가맹점 등이다
'현금'같은 포인트 많이 주는 카드, 생활패턴 따라 골라 쓰세요
.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