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다산네트웍스 자회사 DZS, 618억원 자금 유치 성공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8 18: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다산네트웍스 (10,300원 상승150 -1.4%)는 미국 소재 주요종속회사인 DZS, Inc.가 27일(현지시간) 나스닥 시장에서 일반공모를 통해 총 5600만 달러(약 618억원)의 자금을 유치했다고 28일 밝혔다. 주당 발행가액은 14달러, 발행 주식수는 400만주다.

주관사들은 향후 30일 동안 60만주를 동일한 조건으로 추가 매입할 수 있는 권한이 있기 때문에, 총 발행주식수와 발행금액은 최대 460만주와 6440만 달러(약 710억원)로 변동될 수 있다.

DZS는 증자 대금으로 다산네트웍스에서 차입한 325억원 상당의 대여금을 상환하는데 우선적으로 사용하고, 그 외 자금은 글로벌 사업 확대를 위한 운영자금 용도로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다산네트웍스는 지분율 유지를 위해 이번 유상증자에서 60만주를 취득하게 된다.
이를 통해 지분율은 기존 43.23%에서 38.88%주로 변동된다.

DZS, Inc.는 미국 텍사스에 소재한 글로벌 통신장비 기업으로, 나스닥에 DZSI 명으로 상장되어 있다. 다산네트웍스가 2016년 9월 지분을 인수하여 계열사로 편입한 바 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