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노션, 니콜라스김 글로벌 CSO 영입

머니투데이
  • 이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01 10: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사 글로벌 네트워크 사업전략 총괄 체계 구축

니콜라스 김 이노션 GCSO.
니콜라스 김 이노션 GCSO.
이노션 월드와이드는 사업 전략·브랜드 전문가 니콜라스 김을 글로벌전략최고책임자(GCSO)로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이노션이 2005년 창사 이래 GCSO직을 신설, 외부 인사를 영입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노션은 전 세계 20개국에 위치한 29개 거점의 글로벌 네트워크의 사업 전개를 전략적으로 총괄하는 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한국계 미국인인 니콜라스 김은 글로벌 광고회사 20년 이상의 경력을 바탕으로 브랜드·디지털·미디어·디자인 솔루션 및 투자 컨설팅 역량을 갖춘 글로벌 전략가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구글, GE, 삼성전자, 유니레버, 나이키, HP 등 유수의 글로벌 브랜드를 대상으로 성공적인 사업 개발 및 투자 유치 전략을 리딩한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니콜라스 김은 대형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그룹인 퍼블리시스에서 미주지역 CSO를 역임했고, 디지털 마케팅 대행사 휴즈, 벤처 투자 및 컨설팅 전문 기관 웨스트 등을 거쳤다. 그는 하버드 비즈니스 리뷰의 자문위원으로 활동했으며, 다보스 포럼과 같은 국제 행사에 연설자로도 참여했다.

니콜라스 김은 앞으로 국내외 사업전략을 총괄하고 미래 비전을 세우는 등 전사를 아우르는 사업 전략을 재정비할 예정이다. 특히 인수합병(M&A) 등 이노션의 중장기 글로벌 성장 계획 수립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실행을 가속화할 방침이다.

그는 한국 본사를 시작으로 향후 미주, 유럽, 중국 등 해외 지역을 순환 방문하며 △이노션 사업 전략 총괄 △해외법인 디지털 전략 강화 △광고주 및 협력사 네트워킹 확장 △신사업·투자 분석 및 유치에 집중할 계획이다.

니콜라스 김은 “기존의 주요 사업과 핵심 경쟁력을 한 단계 더 강화시키고, 동시에 미래 성장동력을 다변화하는 등 차별화된 전략을 마련해 나가겠다”며 “이노션이 새로운 산업 환경에 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글로벌 리더십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카오 주식으로 대박 난 SKT, 3000억이 1.7조 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