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설 연휴 끝나자…전남서 가족 확진자 속출, 감염경로는 '미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18 09: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남 797번 가족 4명 확진
시리아인 확진자 자녀 2명 감염…장흥 최초 확진자도

설 연휴 기간 '5인 이상 모임 금지' 조치를 내놓으면서 연휴 첫날인 지난 11일 '코로나19 청정지역'인 전남 장흥군 토요시장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2021.2.11/뉴스1 © News1 박준배 기자
설 연휴 기간 '5인 이상 모임 금지' 조치를 내놓으면서 연휴 첫날인 지난 11일 '코로나19 청정지역'인 전남 장흥군 토요시장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2021.2.11/뉴스1 © News1 박준배 기자
(전남=뉴스1) 허단비 기자 = 설 연휴가 끝나자 전남에서 '가족 모임 전파'로 추정되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18일 전남도에 따르면 전날 4명(전남 797~800번), 밤사이 4명(전남 801~804번)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전남 무안 확진자인 797번은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가운데 가족 4명이 연이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남 801번은 전남 797번의 배우자, 802번과 803번은 자녀, 804번은 장모다.

방역당국은 확진자 가족이 설 연휴 가족모임을 가졌는 지를 파악하고 있다.

전남 798번은 '장흥 1번 확진자'다. 장흥 한 요양시설에서 근무하는 이 확진자는 설 연휴 가족들과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 발생 이후 한 명의 확진자도 발생하지 않았던 장흥군은 최초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조사 중이다.

전남 나주 확진자인 799번과 800번은 시리아인으로 앞서 확진된 전남 771번의 자녀들이다.

771번은 지난 6일 경기도 여주에 사는 어머니 자택에서 20여명이 모임을 가진 후 감염됐다.

771번의 자녀 8명 중 2명은 여주에서 거주 중이고 6명은 나주에서 함께 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중 현재까지 나주에서 사는 남편과 자녀 등 6명이 모두 확진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