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미나 "다이어트 때 씹는 건 아예 안 먹어…다시는 안 굶는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4 09: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3일 '온앤오프' 출연

tvN '온앤오프' 방송 화면 갈무리 © 뉴스1
tvN '온앤오프' 방송 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걸그룹 구구단 출신 강미나가 다이어트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가수 청하가 출연해 일상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청하는 하루를 마무리하는 시간에 집을 찾아온 정채연 강미나와 함께 식사를 나눴다. 세 사람은 '프로듀스 101'을 통해 아이오아이(I.O.I) 활동을 함께 한 바 있다.

떡볶이, 갈비, 튀김, 주먹밥, 계란찜 등 다양한 음식들을 먹으며 세 사람은 과거 이야기를 나누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때 청하는 "미나와 드디어 떡볶이를 (먹다니)"라고 감격하며 "(다이어트할 때) 너무 안쓰러웠다"라고 얘기했다. 정채연도 "(미나가) '맛이 무슨 맛이야?'라고 하는 데 마음이 아팠다"라고 말했다.

강미나는 "그 때 이후로 굶는 다이어트 안 한다"라고 고백했다. 강미나는 "(다이어트 당시에) 씹는 걸 아예 안 먹었다"라고 다이어트 당시 힘들었던 부분에 언급했다. 이어 "그렇게 살 많이 빼면 화면에는 예쁜데 오히려 지금이 더 행복하다"라고 말했다.

청하도 이에 "예쁨을 느끼고 행복한 거는 오래 안 가더라"라며 "'이렇게까지 살아야하나'라는 생각이 들더라"라고 거들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