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엔시트론, 인천 부동산 매각 "시총 넘는 300억원 현금 확보…신사업 청신호"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14: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엔시트론 (1,010원 상승56 5.9%)이 인천광역시 남동구 고잔동의 토지와 건물을 110억원에 매각한다고 3일 밝혔다. 자산총액대비 37.87% 규모다. 양도목적은 자산매각을 통한 자산운용 효율성 제고 및 재무 구조개선이다.

매각 부동산은 장부금액이 103억원이고, 기업은행으로부터 약 70억원을 차입해 사용하고 있다. 따라서 매각 자금으로 차입금을 상환한 뒤에도 약 40억원의 자금활용이 가능할 전망이다.

이번 매각 및 차입금 상환으로 엔시트론은 사실상 무차입 경영이 가능해졌다. 엔시트론은 올해 발행한 전환사채(CB)를 제외한 금융권 차입금이 30억원 수준에 불과하다.

특히 엔시트론은 최근 운영자금 목적으로 150억원의 CB를 발행했다. 기존 보유 현금과 공장 매각대금까지 더하면 약 300억원의 현금을 확보한 셈이다. 이는 전일(2일) 시가총액(253억원)을 뛰어넘는 수준이다.

회사 관계자는 "부동산 매각으로 차입금을 상환하면 사실상 금융권 부채가 없는 기업이 된다"며 "확보한 자금으로 신규 사업을 확대해 기업가치 개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회선 141만개…현대차는 왜 알뜰폰을 개통했을까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