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미스 몬테크리스토' 최여진, 임신 확인…경성환에 "아이 키우자" 설득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20: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캡처 © 뉴스1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미스 몬테크리스토' 최여진이 산부인과에서 임신을 확인했다.

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서 오하라(최여진 분)는 짝사랑 해온 차선혁(경성환 분)과 우연히 하룻밤을 보낸 뒤 아이를 가졌다.

차선혁은 미국 발령을 받아 떠나려던 찰나 전화를 받았다. 오하라는 "나 임신했어. 우리 아이야"라며 "임신 테스트기로 확인했다. 확실해. 나 지금 병원 갈 건데 며칠째 잘 못 먹어서 어지럽다. 우리 아이 괜찮은지 같이 가서 봐줄 거지? 아빠가 없으면 아이가 엄청 서운해 할 거다. 그러니까 떠나지 마"라고 말했다.

차선혁은 당황했지만 결국에는 산부인과로 향했다. 오하라는 검사를 받은 뒤 "임신 맞다고 한다"라면서 산모 수첩을 꺼냈다. 차선혁은 "임신 초기라서 조심해야 한다고 하더라. 왜 밥도 안 먹고 그랬냐"라고 물었다.

오하라는 "오빠가 나 만나주지도 않고 엄마는 오빠랑 떨어트리려고 하고 속상해서 죽고 싶었다. 오빠랑 헤어지면 내가 살 이유가 없잖아"라더니 눈물을 흘렸다. 또한 "오빠만큼 나도 당황스럽다. 근데 어쩌면 이렇게 된 거 운명일 지도 몰라. 이 아이 은조가 보낸 아이 같아"라면서 일부러 고은조(이소연 분)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오하라는 "오빠도 나도 살아야 할 이유 만들어주려고 은조가 보낸 선물일 거다. 우리 결혼해서 이 아이 같이 키우자. 오빠만 결심하면 부모님 반대따위 두렵지 않다"라며 차선혁을 설득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말많던 애플카, 이번엔 LG마그나와 협력설 '솔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