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 '따뜻한 겨울나기' 모금액 393억…코로나19에도 전년보다 증가

머니투데이
  • 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4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랑의 온도탑. /사진제공=서울시
사랑의 온도탑.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가 '2021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캠페인을 통해 393억4000만원을 모금했다고 4일 밝혔다.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캠페인은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지원하기 위해 25개 자치구와 서울사랑의열매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연말연시 집중 모금 캠페인이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해 11월 16일부터 올해 2월 15일까지 3개월 동안 진행됐다.

성금 133억2000만원과 성품(식료품, 생활용품, 방역용품 등) 260억2000만원 등 393억4000만원이 모였다. 이는 작년 모금액인 378억8000만원보다 약 3.9% 증가한 금액이다.

캠페인 기간이 지난해 11월 시작한 코로나19 3차 대유행과 맞물려 예년 모금실적보다 다소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던 것과는 다른 결과다.

저금통에 십시일반 모은 돈을 기부한 어린이집 원아들, 자신보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익명으로 성금·성품을 놓고 간 주민, 수익의 일부를 나눔으로써 사회공헌을 실천한 지역 내 소상공인부터 기업까지,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모금된 성품은 캠페인 기간 동안 홀몸 어르신, 장애인, 한부모가정 등 취약계층과 사회복지시설에 배분됐다. 성금은 복지 사각지대 주민‧저소득 위기가구 등에 생계비, 의료비, 주거비 등으로 연중 지원될 예정이다.

김선순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나보다 힘든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시민 여러분의 따뜻한 마음 덕분에 그 어느 때보다도 많은 모금액을 달성하게 됐다"며 "'2021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캠페인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보내주신 성금과 성품이 곳곳에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전자를 올해 딱 한번 비운다면…" 지금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