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더벨]코리아센터, 몰테일 '쉽투비' 무료화 "소상공인 지원"

머니투데이
  • 신상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5 10: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코스닥 상장사 코리아센터 (8,070원 상승60 -0.7%)는 15일 몰테일 플랫폼의 무재고 창업 맞춤 서비스 '쉽투비(SHIPTOB)'의 월 이용료를 평생 무료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쉽투비는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에게 중국 온라인 마켓(타오바오, 티몰 등)의 저렴하고 품질 좋은 상품을 연동해주는 서비스다. 상품 소싱에 어려움을 겪거나 판매 상품 확장을 계획한 사업자에 적합하다. 사업자는 선매입 비용과 물류창고 확보, 재고부담 등이 없어 동일한 상품을 국내에서 찾는 것보다 10배 이상 저렴하게 구비할 수 있다.

쉽투비는 그동안 20개 이상의 상품을 등록할 땐 월 11만원이 부과됐다. 그러나 코리아센터는 쉽투비 서비스를 무료로 전환하면서 별도의 이용요금 없이 상품을 무제한 등록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됐다. 현재 쉽투비는 4000여개 온라인 쇼핑몰이 사용하고 있다.


이와 함께 쉽투비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를 비롯해 메이크샵, 마이소호, 쿠팡, G마켓, 11번가, 옥션 등 다양한 판매 채널과도 연동해 상품을 동시에 등록 및 판매할 수 있는 시스템을 지원한다. 앞으로도 판매 채널과 마켓 연동 등 서비스를 늘려갈 계획이다.

이창희 쉽투비 팀장은 "기존 해외 구매 대행 솔루션 비용에 부담을 느꼈던 소상공인과 예비 창업자들에게 편리함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쉽투비 이용자들이 저렴하고 다양한 상품을 소싱해 쇼핑몰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