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민경 "41년간 연애 한번도 안해"…제시 "웃기려고 뻥치는 줄"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288
  • 2021.04.23 07: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유튜브 채널 '모비딕' '제시의 쇼터뷰' 영상 화면
/사진=유튜브 채널 '모비딕' '제시의 쇼터뷰' 영상 화면
코미디언 김민경이 41년 동안 연애를 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모비딕'에 올라온 '제시의 쇼터뷰'에는 코미디언 김민경과 유민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제시는 두 사람의 등장에 "둘이 여기서 사귀면 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민경은 "시작부터 좀 그렇다. 이럴 거면 가겠다"라고 불쾌함을 드러냈다. 제시는 계속해서 "두 사람 커플 같다"고 말했고, 이에 유민상은 "그런 얘기 많이 듣는다"며 상황을 무마시켰다.

제시는 "저는 연애 안 한 지 2년 반 정도 됐다"고 밝혔다. 김민경이 "난 41년 됐다"고 말하자 제시는 "전에 들었을 때 웃기려고 뻥치는 줄 알았다"며 "41년이면 한 번도 안 사귄 거 아니냐"며 했다.

김민경은 자연스러운 만남을 추구한다고 밝혔다. 그는 "소개팅과 선 자리를 나가면 불편하고 어렵다"며 "이제 소개팅을 잘 안 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제 제시는 "남자 만날 시간이 없으니까 아는 사람한테 소개해달라고 했었는데, 막상 해준다고 하면 안 하게 된다"며 공감했다.

김민경은 운명적인 사랑에 대해 "운명은 있다고 생각한다"며 "언젠가는 만날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제시는 "운명을 믿게 됐던 게, 3년 동안 남자를 안 만나면서 '영원히 혼자겠다'라고 생각했었다"며 "그런데 친구였던 사람과 사귀게 됐다. 정말 모르는 거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민경에게 "언니 자신을 사랑해라"며 "언니는 아름답고 성격도 너무 좋지 않냐"며 응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