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남 빠진 GTX-D'…분노한 김포·검단 주민들 단체 행동 예고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3 10: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포도시철도 기다리는 김포시민들 /뉴스1 © News1 정진욱 기자
김포도시철도 기다리는 김포시민들 /뉴스1 © News1 정진욱 기자
(인천·김포=뉴스1) 정진욱 기자 = 김포·인천 검단과 서울 강남권을 이을 것으로 예상된 수도권 서부권역 광역급행철도(GTX-D) 신설노선이 '김부선'(김포~부천 GTX-D)으로 전락할 위기에 놓이자 분노한 인천 검단과 김포 한강 신도시 주민들이 단체 행동에 돌입하기로 했다.

인천 검단·한강신도시 연합회는 23일 보도자료를 내고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공청회를 통해 발표된 GTX-D노선은 서부지역 주민의 목소리를 철저히 무시한 발표"라며 강력히 규탄했다.

이어 "검단·한강신도시는 계획 인구수가 35만명에 이르는 서부를 대표하는 2기 신도시이지만, 수도권 인구 분산을 위해 조성된 신도시라는 말이 무색하게 뚜렷한 교통계획이나 발표 없이 극심한 교통난 속에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 하나만 바라보며 수 없이 인내했다"고 말했다.

연합회는 또 "검단·한강신도시를 제외한 모든 신도시는 서울로 연결된 지하철과 GTX, SRT 등 직결노선이 존재하거나 계획됐다"며 "지역간 균형발전과 형평성을 위해서라도 검단·한강신도시에서 김포공항~하남으로 연결되는 GTX-D 노선이 반영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연합회는 오는 28일 각 신도시 연합회와 함께 국토부 앞에서 피켓 시위를 포함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한편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는 '2기 신도시 검단·김포한강신도시는 버리는 신도시입니까?'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올라와 하루만에 1만 5000명이 동의했다.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국토교통부는 22일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2021~2030년) 수립 연구 공청회를 통해 GTX-D 노선의 윤곽을 공개했다.

GTX-D 노선은 김포도시철도 장기역에서 서울 지하철7호선 부천종합운동장역까지 신설하는 것으로 계획됐다. 노선이 신설되면 김포에서 부천까지 이동 소요시간은 기존 69분에서 15분으로 단축된다는게 국토부의 설명이다.

문제는 앞서 김포시가 김포~부천~서울 강남~하남을 잇는 GTX-D 노선을 정부에 건의했으나 정작 중요한 서울 강남과 하남을 연결하는 노선이 빠졌다는 점이다.

일각에서는 직접 영향을 받을 김포, 인천 검단, 청라 지역 등의 급매가 쏟아져 집값이 하락할 것이란 우려도 제기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