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광기 "아들 사망보험금, 차마 쓸 수 없어 전액 기부"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2 22: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탤런트 이광기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탤런트 이광기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배우 이광기가 아들 사망 보험금 전액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광기는 12일 오후 방송된 KBS2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는 아들에 대한 그리움을 이야기했다.

이광기는 '태조 왕건'으로 KBS 연기대상 신인상을 받고 배우로 안정을 찾아갈 무렵 신종 인플루엔자로 갑작스럽게 장남을 잃는 큰 아픔을 겪었다.

이광기는 "내가 아들 없이 살 수 있을까"라는 비관적인 생각만 들었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그는"통장으로 입금된 아들의 생명보험금을 차마 쳐다볼 수 없었고 쓸 수도 없었다"며 "아들의 이름으로 의미 있는 일을 하면 좋겠다는 마음에 아내와 상의해서 당시 아이티 지진 피해를 입은 아이들을 위해 전액을 기부했다"고 말했다.

이광기는 이후 아이티 현지 고아원을 찾아 위로를 받았던 경험을 밝혔다. 그는 "아들이 살아 있다면 같은 나이인 8세 아이를 만나 서로를 품에 안고 펑펑 울었다"며 "그 순간 우리 아들의 체온이 고스란히 느껴졌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