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텔콘RF제약-케이피엠테크, 美 휴머니젠 코로나 치료제 FDA 긴급사용승인신청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31 08: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텔콘RF제약 및 케이피엠테크 (546원 ▼10 -1.80%)가 판권을 확보한 코로나19 치료제가 사용 승인을 목전에 두고 있다.

휴머니젠은 28일(미국 현지시간) 렌질루맙(Lenzilumab)이 미국 식품의약품국(FDA)에 코로나19 치료제로 긴급사용승인(EUA)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휴머니젠은 "렌질루맙은 생명을 구할 수 있다. 백신 접종에도 코로나19 확산이 계속되는 상황에서 효과적인 치료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렌질루맙은 코로나19의 주요 사망 원인인 사이토카인 폭풍에 의한 면역 과잉 반응을 치료하는 신약후보물질이다. 미국과 브라질에서 520명을 대상으로 동시 임상을 진행해 지난 3월 마쳤다.

3상 결과 렌질루맙은 기존 승인된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Remdesivir)및 코스티코스스테로이드를 투여한 환자군 대비 호흡기 없는 생존율(SWOV)이 92% 높았다. 또한 위약군과 대비해선 54% 향상됐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텔콘RF제약 (1,520원 ▼65 -4.10%)과 케이피엠테크는 지난해 11월 휴머니젠으로부터 렌질루맙의 국내 및 필리핀 지역 판권을 확보했다.

텔콘RF제약 관계자는 "렌질루맙이 FDA 긴급사용승인을 얻으면 국내도 빠르게 사용될 수 있도록 지난 1월부터 가교임상을 추진하고 있다"며 "백신 접종이 시작됐지만 국내 코로나19 환자 수는 500명대로 높은 상황이라 렌질루맙 도입 시 코로나19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전·하이닉스 "나 떨고 있니?"…반도체 운명, 美中에 달렸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