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NFT 소셜플랫폼 디파인, 후오비벤처스 등에서 5백만달러 투자유치

머니투데이
  • 중기&창업팀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038
  • 2021.07.20 12: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NFT 소셜플랫폼 디파인(DeFine)이 총 5백만 달러(한화 약 57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제공=디파인
사진제공=디파인

이번 투자는 대형 게임사 및 엔터테인먼트 기업들이 참여했으며 후오비벤처스가 주도했다. 드래곤 드레이퍼, NGC 벤처스, 세븐엑스 벤처 등 유명 크립토 펀드가 참여했다.

특히 유명 인기 게임 '검은사막'의 게임사 펄어비스와 가수 선미, 박원 등이 속한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어비스컴퍼니도 투자사로 참여했다.

글로벌 게임 퍼블리싱 기업인 SNK의 IP(지적재산권)를 보유하고 있는 온버프 NFT펀드와 DJ 3LAU를 비롯한 NFT 분야 전문 투자자들도 이번 라운드에 참여했다.

디파인은 다양한 전략적 투자사들과 함께 협업함으로써 NFT 시장 영향력 확대에 나설 예정이다. 각 투자사들이 보유한 IP를 기반으로 게임 및 엔터테인먼트 분야 기업들의 NFT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디파인은 아티스트와 뮤지션, 인플루언서, 게이머를 포함한 모든 창작자를 위한 NFT 소셜 플랫폼이다. 창작자들이 자신만의 NFT를 발행해 새로운 팬 문화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한다. 예술, 음악, 게임, 스튜디오를 비롯한 총 4가지 분야에서 다양한 유형의 디지털 자산을 지원한다.

강명훈 디파인 한국 총괄은 "한국뿐만 아니라 아시아를 대표하는 게임 및 엔터테인먼트 기업과 전략적 투자를 발표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이번 전략 투자와 파트너십을 통해 훨씬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시장 기회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어가 서울로 오는데"…또 지방으로 떠밀리는 공공기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