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루이 비통, 재활용 및 친환경 소재 유니섹스 스니커즈 '찰리' 공개

로피시엘 옴므
  • 김성근 로피시엘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3 18: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 루이비통 '찰리' 로우 탑과 하이 탑
/사진= 루이비통 '찰리' 로우 탑과 하이 탑
루이 비통이 제품의 90%가 재활용 및 친환경 소재로 제작된 최초의 유니섹스 스니커즈 '찰리'를 공개했다. 루이 비통이 새롭게 선보이는 찰리는 제품 디자인부터 제작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 루이 비통의 지속 가능성을 향한 노력을 반영했다. 스니커즈 아웃솔에 사용된 소재의 94% 이상이 재활용 러버이며, 스니커즈 본체 역시 재활용 폴리에스테르와 옥수수 기반의 플라스틱인 바이오폴리올의 합성 소재가 쓰였다.

신발 끈, 설포, 신발 뒤쪽 및 루이 비통 시그니처 로고에 사용된 에코닐 소재는 나일론 폐기물에서 추출한 것으로 이후에도 100% 재활용 가능하다. 밑창과 안감 역시 재활용 폴리우레탄 및 재활용 폴리에스테르로 제작됐다.

루이 비통은 순환 가능한 창조성을 위해 제품 패키징도 새롭게 디자인했다. 제품 포장에는 국제산림관리협회(FSC) 인증 재생림에서 유래된 브랜드 섬유 텐셀(TENCEL)의 펠트를 사용했다. 제품 상자 역시 100% 재활용 판지로 제작됐고, 가공되지 않은 크래프트 용지에 식물성 잉크를 사용해 환경 영향을 최소화한 것도 특징이다.

찰리는 로우 탑과 하이탑, 두 가지 실루엣으로 올 하반기 중 출시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도시 호재에 우르르…4.7억 남양주 땅, 40억에 팔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