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세계 1위 잡은 경기력 어디로... 허광희, 56위 선수에 완패 [도쿄올림픽]

스타뉴스
  • 김동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31 09: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허광희./AFPBBNews=뉴스1
허광희./AFPBBNews=뉴스1
세계랭킹 1위를 완파하며 기대를 모았던 허광희(26·삼성생명)가 이번엔 반대로 업셋을 허용하며 메달권 진입에 실패했다.

허광희는 31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남자 단식 8강전에서 과테말라의 케빈 코르돈(35)에 세트 스코어 0-2(13-21, 18-21)로 패해 4강 진출이 좌절됐다.

세계랭킹 38위인 허광희는 앞선 조별리그에서 세계랭킹 1위 모모타 겐토(27)를 완파하며 많은 기대를 모았다.

8강전 상대 코르돈은 세계랭킹 59위에 머무는 선수인 만큼 허광희의 우세가 점쳐졌으나, 그러지 못했다.

1세트부터 허광희의 움직임은 이전 경기와 달리 무거워 보였다. 자신의 최대 장점인 스매시가 거의 나오지 못했다. 반대로 코르돈은 허광희의 좌우를 강력한 스매시로 공략하며 시종일관 우세를 가져갔다.

허광희는 2세트 초반 헤어핀을 적극 활용하며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코르돈이 최상의 컨디션을 보이면서 경기 중반까지 8-12로 끌려갔다. 지난 모모타전에서도 연속 득점으로 대역전극으로 만들어냈던 허광희는 적극적인 네트플레이로 13-12 역전을 만들어냈다.

한때 16-14로 리드를 가져왔으나, 코르돈의 좌우를 흔드는 빠른 공격에 대응하지 못했고 결국 18-21로 패했다.

허광희./AFPBBNews=뉴스1
허광희./AFPBBNews=뉴스1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도시 호재에 우르르…4.7억 남양주 땅, 40억에 팔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