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롯데건설, '하남 의료복합단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13 11: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3층 종합병원, 49층 주상복합 단지 복합개발

하남 H2프로젝트 조감도2 /사진=롯데건설
하남 H2프로젝트 조감도2 /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이 참여한 IBK컨소시엄이 하남도시공사가 추진하는 친환경 힐링 문화복합단지 조성 사업 'H2 프로젝트'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컨소시엄은 롯데건설을 비롯해 금호건설, IBK투자증권, 기업은행, SDAMC 등 7개사가 참여했다. 컨소시엄은 2개월 이내 협상 기간을 거쳐 사업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하남 H2 프로젝트는 하남시 창우동 일대 16만2000㎡ 부지에 종합병원과 어린이 체험시설, 호텔, 컨벤션 센터 등을 조성하는 개발사업이다. 수도권 내 핵심 개발 입지로 주목도가 큰 만큼 롯데건설은 향후 의료복합타운 건설시장에서 유리한 입지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마곡MICE복합단지개발사업, 검단신도시101역세권개발사업 등을 따내 복합개발사업 강자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H2 프로젝트에는 대형 건설사를 대표로 3개 컨소시엄이 참여했다. IBK컨소와 한화건설·경희의료원 컨소시엄, DL이앤씨·차병원 컨소시엄 등이다. 하남시는 의료 인프라 개선을 위해 사업계획에 종합병원 건립을 의무 조건으로 내걸었다.

IBK컨소는 자연과 도시가 공존하며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배치를 계획해 하남의 미래형 도시공간을 콘셉트로 잡았다. 13층 규모의 종합병원 1개동, 5층 규모의 전문병원(한방), 49층 규모의 주상복합, 오피스텔, 시니어 레지던스, 청년주택, 호텔·컨벤션, 어린이 체험시설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어 보건복지부 의료질 평가 1등급을 획득한 명지병원과 국내 유일 보건복지부 지정 한방척추 전문병원인 자생한방병원을 유치해 체계회된 의료 서비스는 물론 산학연 네트워크를 활성화해 하남의 도시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어린이 체험시설에는 국내 처음으로 도입되는 모빌리티 체험 시설 '타이니 타운'과 글로벌 테마파크형 '워너두 칠드런 뮤지엄'을 특화해 집객 효과를 높인다. 특히 기존 하남 스타필드 내 스포츠형 체험시설이나 인근 어린이 동물원과는 차별화된 타깃과 프로그램 구성으로 단지 내 활성화는 물론, 하남시 최대 키즈 플랫폼을 완성할 예정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자연과 의료, 미래형 도시 공간이 공존하는 젊은 하남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되도록 할 것"이라며 "이번 수주를 통해 입증된 복합개발사업 역량을 하반기 도시정비 최대어로 손꼽히는 북가좌6구역 수주에도 발휘해 좋은 결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