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300만원 명품 패딩, 15만원에" 유니클로 '광클'에 품절, 품절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3,437
  • 2021.10.15 09: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3

15일 오전 유니클로 온라인몰 공식 출시...화제의 파카, 입고 즉시 광속 품절

유니클로X화이트마운티니어링 하이브리드 다운 오버사이즈 파카 남성용
유니클로X화이트마운티니어링 하이브리드 다운 오버사이즈 파카 남성용
"남성용 파카는 거의 전 색상, 전 사이즈 품절입니다. 여성용도 베이지색 파카는 모든 사이즈가 다 나갔습니다. "

'300만원대 명품 패딩을 15만원에 판다' 하반기 패션시장의 뜨거운 감자로 부상한 유니클로X화이트마운티니어링 패딩이 15일 오전 온라인몰 입고와 동시에 품절됐다. 화이트마운티니어링의 아우터(OUTER) 제품 가격대는 300만원대지만 유니클로와 협업해 출시한 이 제품의 가격은 12만9000원~14만9000원으로 파격적으로 저렴해, 출시 전부터 패션시장에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15일 오전 유니클로가 화이트마운티니어링 컬렉션을 온라인몰에 공식 출시한 가운데 화이트마운티니어링 하이브리드 다운 오버사이즈 파카 남성용 제품은 오전 9시 현재 블랙 색상은 전 사이즈 품절됐다. 네이비와 카키 색상도 4XL 사이즈를 제외하고 전 사이즈가 다 나갔다.

화이트마운티니어링 여성용 하이브리드 다운 오버사이즈 파카 제품도 인기 색상인 베이지색 제품이 3XL 사이즈를 제외하고 전 사이즈 품절됐다. 이 제품의 가격은 12만9000원이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화이트마운티니어링 협업 컬렉션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에 동시 출시되는 제품으로 온라인 재입고 계획은 아직 미정이지만 오프라인 매장이 문을 열면 매장에서 제품을 만나보실 수 있다"고 설명했다.

유니클로X화이트마운티니어링 여성용 하이브리드 다운 오버사이즈 파카
유니클로X화이트마운티니어링 여성용 하이브리드 다운 오버사이즈 파카
'300만원대 명품 패딩을 15만원에 산다'는 컨셉의 이번 유니클로X화이트마운티니어링 컬렉션은 'NO재팬' 불매운동 이후 민심을 잃어버린 유니클로가 매장에 고객들을 돌아오게 할 히든 카드'로 준비됐다.

일본 디자이너 아이자와 요스케가 2006년 론칭한 화이트마운티니어링은 디자이너 아웃도어 브랜드로 겨울 패딩 아우터 가격이 300만원대, 봄가을 간절기 재킷 가격대가 200만원대로 명품급 가격을 자랑한다.

아이자와 요스케는 '옷을 입는 필드는 모두 아웃도어'라는 브랜드 콘셉트를 내세우며 아웃도어이면서 일상복으로 손색 없는 디자인으로 2016년부터 파리 패션위크에 참여하고 있다. '패셔너블 아웃도어'로 불리며 기능성에 패션을 가미한 것이 특징이다. 화이트 마운티니어링은 명품과 패션 매니아 사이에서 입소문난 컨템포러리 브랜드, 일명 '신명품'으로 간주되며 높은 소장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유니클로는 화이트 마운티니어링과의 첫 협업 제품을 출시하면서 이번 컬렉션의 주제를 '모든 사람을 위한 공통의 언어로서의 아우터 웨어'로 정했다. 아이자와 요스케는 "옷을 입었을 때의 스트레스는 제로가 되어야 한다"며 "옷을 입고 있다는 사실조차 잊기를 바란다"고 말하면서 이번 유니클로 협업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힌 바 있다.

유니클로와 화이트마운티니어링의 콜라보한 컬렉션
유니클로와 화이트마운티니어링의 콜라보한 컬렉션
이렇게 탄생한 제품이 이번 컬렉션의 대표상품인 유니클로X화이트마운티니어링 콜라보 하이브리드 다운 재킷이다. 이 제품은 유니클로 제품 중에서는 드물에 가슴 양쪽에 워터스톱 지퍼 주머니가 부착돼 있다. 아웃도어에 밀리터리 감성을 가미한 이 파카는 클래식한 아이템과 함께 코디하면 모던한 느낌이 살아난다. 다양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으며 시간이 흘러도 유행을 타지 않는 '라이프웨어'로 제작됐다.

합리적인 가격대로 출시되지만 두고 두고 입을 수 있는 옷, 그것이 유니클로와 협업한 아이자와가 이번 컬렉션에 담은 의미다.

2019년 7월 시작된 'NO재팬' 불매운동으로 유니클로는 연간 1조원대에 달했던 한국 시장 매출이 6000억원 수준으로 폭락했다. 이후 2020년에는 코로나19(COVID-19) 여파까지 겹치며 한국에서 대규모 매장을 줄줄이 폐점하게 됐다. 불매운동 2년의 반환점을 돈 상황에서도 한국 소비자들의 민심은 아직도 유니클로에 적대적인 분위기다. 유니클로는 저렴한 가격에 고품질 의류를 꾸준히 선보이고 이번 화이트마운티니어링 컬렉션처럼 화제의 제품을 출시하면서 민심이 돌아오길 기다리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세종 종부세 1만명, 16억넘는 집 고작 82채…"폭탄론의 민낯"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