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계산 좀" 돈 대신 흉기 꺼낸 편의점 손님…삼각김밥·우유 훔쳐 도망

머니투데이
  • 조성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7 19: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성남중원경찰서 전경 /사진제공=뉴시스
성남중원경찰서 전경 /사진제공=뉴시스
경기 성남중원경찰서는 새벽 시간대 편의점에서 흉기로 종업원을 위협하고 물건을 훔쳐 도주한 혐의(특수강도)로 20대 A씨를 구속했다고 1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오전 5시36분쯤 성남시 중원구 한 편의점에서 삼각김밥과 우유, 음료 등 1만2000원 상당의 물품을 계산하다가 준비한 흉기로 종업원을 위협하고 구입하려던 물건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종업원에게 물품을 담은 비닐봉투를 열어 보이며 현금도 넣으라고 협박했지만 종업원이 이를 거부하자 물건만 들고 달아났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3시간여 만에 범행을 저지른 편의점과 약 1km 떨어진 원룸 건물 지하에 숨어있다가 긴급 체포됐다. A씨는 경찰에서 "생활비가 떨어져서 그랬다"는 취지의 진술을 했다.

무직인 A씨는 체포 당시에도 수중에는 돈이 한 푼도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추가로 저지른 여죄가 있는지 등 수사를 마치는 대로 검찰에 사건을 송치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TSMC 따돌릴 승부수 던졌다…"2027년 1.4나노 양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