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정만식 "이정재, 화는 안 냈지만…NG 내면 돈 많이 든다고 압박"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9 11: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JTBC '방구석 1열 특별판, 작전명 <헌트> : 스포자들'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방구석 1열 특별판, 작전명 <헌트> : 스포자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만식이 영화 '헌트' 촬영 중 나왔던 이정재의 '짠돌이' 면모를 폭로했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 '방구석 1열 특별판, 작전명 <헌트> : 스포자들'에는 영화 '헌트'의 주역 이정재, 정우식, 정만식과 사나이픽처스의 한재덕 대표가 출연했다.

영화 '헌트'는 배우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이에 '방구석 1열' MC 유세윤은 "이정재가 촬영 중 언성을 높인 적은 없었느냐"고 물었다.

/사진=JTBC &#039;방구석 1열 특별판, 작전명 &lt;헌트&gt; : 스포자들&#039;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방구석 1열 특별판, 작전명 <헌트> : 스포자들' 방송화면 캡처

이정재의 절친 정우성은 "없다"고 단호하게 답했고, 이정재 또한 "한 번도 없었다"고 밝혔다.

그러자 정만식은 "화를 낸 건 아니고 농담으로 이야기한 것"이라며 촬영 중 에피소드를 전했다.

그는 "차가 부서지는 추격신이었는데, (이정재가) 컷만 하고 오면 '차를 지금 몇 대를 (부순 거냐)', '돈이…', '만식씨 장면 때문에 총을 몇 발을 쏴야 되는 거냐'고 해 부담이 됐다"고 토로했다.

이어 "(나를) 빨리 죽이지도 않는다"고 덧붙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사진=JTBC &#039;방구석 1열 특별판, 작전명 &lt;헌트&gt; : 스포자들&#039;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방구석 1열 특별판, 작전명 <헌트> : 스포자들' 방송화면 캡처

이를 듣던 정우성은 뜬금없이 "난 네가 동림(극 중 스파이)이라고 생각해"라고 이정재 옹호에 나섰다.

정우성의 갑작스러운 농담에 정만식은 "난 이 형이 이럴 때마다 너무 힘들다"고 당혹감을 내비쳐 웃음을 더했다.

한편,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 '동림'을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 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을 그린 작품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강성부 펀드 다음 타깃은 '오스템임플'… "곧 지분공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