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故손복남 CJ고문 빈소, 재계·정계 추모 행렬 이어져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06 17:55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고 이병철 삼성 창업주의 3녀인 이순희 여사가 6일 오후 서울 중구 CJ인재원에 마련된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모친 고 손복남 CJ 고문의 빈소에 도착하고 있다. 2022.11.06.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홍라희 여사가 6일 오전서울 중구 CJ인재원에 마련된 고 손복남 CJ 고문의 빈소에 들어서고 있다. 2022.11.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故) 손복남 CJ그룹 고문의 빈소에 사회 각층 인사들의 조문 행렬이 이어졌다.

6일 재계에 따르면 이날 고인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중구 CJ인재원에는 재계, 정계, 연예계 등 인사들의 조문을 위한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가장 먼저 빈소를 찾은 건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다. 이 회장은 오전 9시쯤 어머니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과 함께 서울 중구 필동 CJ인재원에 마련된 빈소를 찾아 30여분 간 고인을 애도했다. 조문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예정돼있었지만, 이 회장과 홍 전 관장은 이보다 한 시간 빨리 빈소를 가장 먼저 찾았다. 고인은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의 장남인 고 이맹희 CJ그룹 명예회장의 부인으로, 이 회장에게는 큰어머니다.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의 3녀인 이순희 여사도 빈소에 도착해 조문했다.

연달아 정의선 현대자동차 그룹 회장, 최태원 SK 그룹 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대표이사 부회장, 조동혁 한솔그룹 명예회장,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 등 재계 인사들이 빈소를 찾아 고인을 기리고 유족을 위로했다. 강신호 CJ대한통운 대표, 박근희 CJ대한통운 부회장, 박근태 CJ대한통운 전 대표, 신현수 전 CJ제일제당 부사장 등 그룹 임직원들도 조문을 마쳤다.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고 이병철 삼성 창업주의 3녀인 이순희 여사가 6일 오후 서울 중구 CJ인재원에 마련된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모친 고 손복남 CJ 고문의 빈소에 도착하고 있다. 2022.11.06.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고 이병철 삼성 창업주의 3녀인 이순희 여사가 6일 오후 서울 중구 CJ인재원에 마련된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모친 고 손복남 CJ 고문의 빈소에 도착하고 있다. 2022.11.06.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등 정계 인사들도 조문에 동참했다. 가수 비와 배우 송승헌씨, 가수 하춘화씨 등도 조문을 마쳤다. 연예계 인사들은 고인의 딸인 이미경 CJ 부회장과 인연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고 손복남 고문은 슬하에 이재현 CJ그룹 회장, 이미경 부회장, 이재환 재산홀딩스 회장 삼남매를 뒀다.

한편 고 손복남 고문은 지난 5일 향년 89세를 일기로 숙환으로 별세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새 집 줄어든다고?" 집값 뛰는데…수도권 이곳 6000가구 '텅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