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지앤넷 '실손보험 빠른 청구', "삼성카드에서 청구하세요"

머니투데이
  • 이두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15 17:08
  • 글자크기조절
의료정보전송 플랫폼 전문기업 지앤넷(대표 김동헌)이 삼성카드에서 실손보험 빠른 청구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삼성카드 앱(애플리케이션)과 지앤넷의 청구 플랫폼을 연동, 사용자들에게 간편한 청구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삼성카드 앱에서 금융 탭의 보험으로 이동하면 지앤넷의 실손보험 빠른 청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보험금을 간단히 청구하는 게 가능하다. 출력한 청구서 또는 증빙서류를 팩스나 우편으로 보험사에 보낼 필요 없이, 39개 보험사에 실손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다.

김동헌 지앤넷 대표는 "국내 대표 카드사인 삼성카드와의 제휴를 통해 더 많은 고객에게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환자의 보험금 청구 경험이 더욱 간편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앤넷은 개인이 자신의 의료기록을 직접 조회·전송하는 '닥터구디'와 서류 없는 보험금 청구 '실손보험 빠른 청구' 플랫폼을 서비스 중인 업체다.

'실손보험 빠른 청구'는 현재 의료비 및 약제비, 치과 보험금 청구를 지원한다. 국내 시중은행과 카드사 등 40여 개가 넘는 제휴사에 보험금 청구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현재 1000여 개가 넘는 의료기관을 지원 중이며 올 연말까지 4000여 개 이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사진제공=지앤넷
사진제공=지앤넷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북, 또 쐈다…'명중률 100%' K-방산 천궁에 글로벌 관심 집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