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미래에셋증권, 연금 사업 부문에 AI 활용 "고객 수익률 높인다"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2 15:21
  • 글자크기조절
미래에셋증권, 연금 사업 부문에 AI 활용 "고객 수익률 높인다"
미래에셋증권 (6,950원 0.00%)은 22일 AI(인공지능)를 활용해 연금 사업 부문 디지털화를 가속화하겠다고 밝혔다.

먼지 미래에셋은 AI 자산관리 서비스(AI PB)를 준비하고 있다. 이 서비스는 단순 포트폴리오 제공을 넘어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합리적 의사결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서비스다.

고객의 적립금 조회는 물론 상품의 운용과 리밸런싱, 연금 제도에 대한 상담까지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다. 미래에셋증권 측은 "AI를 통해 분석된 투자 및 제도 정보를 고객에게 적시성 있게 전달, 제도 변화에 따른 대응을 신속하게 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 이 서비스는 연금자산관리의 시공간적 한계를 극복하고, 연금 고객의 자산관리 편의성을 한 단계 더 높이는데 활용된다.

지난 9월 연금 고객의 수익률 향상을 위해 출시한 연금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도 고객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AI 알고리즘을 통한 초개인화 맞춤형 포트폴리오 제공 서비스인 연금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는 출시 2달여 만에 Managed account(운용 계좌)가 1600개를 넘어섰고, 운용 규모로는 1000억원을 돌파했다.

연금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는 가입자의 투자성향과 보유 상품 현황을 분석해 고객별 맞춤 포트폴리오를 제공하며 원클릭으로 일괄 매매까지 지원한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연금 고객의 관리 및 자산운용에 AI를 접목한 디지털 혁신을 통해 스마트한 투자와 꼼꼼한 관리를 손안의 핸드폰 하나로 처리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글로벌 우량자산을 서칭하고 자산배분을 통해 매칭하고 지속적인 운용에 대한 코칭을 통해 앞으로도 연금 고객의 성공적 노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5억→8억' 강남 줄줄이 반값…무섭게 빠지는 서울 전셋값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