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대박났던 '슬의생' 中서도 본다…'한한령 해제' 기대감에 상한가도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385
  • 2022.12.10 06:08
  • 글자크기조절
대박났던 '슬의생' 中서도 본다…'한한령 해제' 기대감에 상한가도
중국의 한류 제한령, 이른바 '한한령'(限韓令) 해제 기대감이 커지며 K-콘텐츠 주가가 뛴다. 드라마, 영화뿐만 아니라 글로벌 인기를 얻고 있는 K-팝, K-애니메이션에도 관심이 쏠린다.

9일 코스닥시장에서 바른손 (2,915원 ▲10 +0.34%)은 전일 대비 480원(16.13%) 오른 3455원에 마감했다. 계열사인 바른손이앤에이 (1,072원 ▲2 +0.19%)는 29.87% 오르며 상한가를 쳤다.

한국콘텐츠진흥원 베이징비즈니스센터에 따르면 전날부터 중국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비리비리(Bilibili)는 국내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1(슬의생 1)'을 독점 방영하기 시작했다. 바른손은 OTT 업계 1위 넷플릭스와도 콘텐츠 제작 공급계약을 체결한 바 있어 투자자들의 기대감을 모으는 것으로 풀이된다.

배우 이영애가 주연한 드라마 '구경이'도 중국에 방영권을 판매했다는 소식에 이날 키이스트 (9,850원 ▲290 +3.03%) 주가는 전일 대비 990원(11.81%) 오른 9370원에 거래를 마쳤다. 전날 키이스트는 구경이 중국 방영권 라이센스를 '요우쿠'(Youku)에 판매했다고 밝혔다. 요우쿠는 중국 알리바바 그룹 산하의 동영상공유서비스 플랫폼이다.

이와 함께 CJ ENM (106,200원 ▼2,600 -2.39%)(16.3%), 콘텐트리중앙 (29,150원 ▼450 -1.52%)(7.82%), 스튜디오드래곤 (79,500원 ▼1,300 -1.61%)(10.21%), 에이스토리 (25,550원 ▼200 -0.78%)(5.56%), 래몽래인 (22,100원 ▼300 -1.34%)(6.55%), 쇼박스 (3,840원 ▲25 +0.66%)(7.64%), 초록뱀미디어 (11,570원 ▲40 +0.35%)(7.17%) 등도 일제히 강세를 보인다.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5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발리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한중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11.1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5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발리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한중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11.1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난 2016년 한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결정 이후 중국은 반발 차원에서 한국 드라마와 게임 등 콘텐츠를 금지하는 한한령을 시행했다.

그러다 지난달 윤석열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한·중 정상회담을 계기로 한한령 해제 기대감이 나오면서 최근 국내 콘텐츠 관련주가 일제히 들썩이는 중이다. 다음주 중 한·중 외교장관회담이 화상으로 개최될 것으로 예상되는데 한한령 해제가 이번 회담 의제에 포함될지도 주목된다.

장지혜 DS투자증권 연구원은 "아직 완전히 한한령이 해제됐다고 보기는 어렵다"면서도 "(드라마 및 영화 구작 일부 방영이) 정상회담 직후 이뤄졌고 대통령실에서 언급했다는 점이 (해제) 가시성을 높여주고 있다"고 밝혔다.

한한령 해제로 특히 드라마 제작사 수혜가 기대된다면서도 신작 방영을 통해 수익원을 늘려야 한다는 분석도 나온다.

장 연구원은 "온전한 한한령 해제라 판단하기 위해선 구작보다는 신작의 판매, OTT 동시 방영이 이뤄져야 할 것"이라며 "드라마는 게임 등 다른 콘텐츠 대비 허가 검토 기간이 짧고 이미 한한령 기간 제작한 드라마의 판권 판매가 바로 이뤄질 수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드라마뿐만 아니라 최근 전방위적으로 글로벌 인기를 키워나가는 애니메이션은 물론 K-팝의 산실인 엔터테인먼트 종목까지 수혜를 보고 있다. 같은날 SAMG엔터 (43,800원 ▼900 -2.01%)는 4.54% 올랐다. 하이브 (194,000원 ▲3,600 +1.89%)(7.93%), 에스엠 (82,500원 ▲2,200 +2.74%)(1.28%), 와이지엔터테인먼트 (51,500원 ▲600 +1.18%)(2.84%), JYP Ent. (71,100원 ▲2,500 +3.64%)(2.52%) 등 엔터주도 줄줄이 강세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도 반값" 11억→5.5억 쇼크…남가좌동에 무슨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