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헤어질 결심' 오스카 후보탈락…美 언론 일제히 "충격적 결과"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25 14:38
  • 글자크기조절
/사진=영화 '헤어질 결심' 포스터
/사진=영화 '헤어질 결심' 포스터
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이 올해 아카데미(오스카) 시상식 국제장편영화 부문 최종 후보 지명에서 탈락하자 미국 현지 매체들이 "전혀 예상하지 못한 결과"라는 반응을 보였다.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는 24일(한국 시각) 제95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국제장편영화' 부문 후보로 '서부 전선 이상 없다'(독일) '아르헨티나, 1985'(아르헨티나) '클로즈'(벨기에) 'EO'(폴란드) '더 콰이어트 걸'(아일랜드) 5편을 선정했다.

'헤어질 결심'은 지난해 12월 21일 발표된 국제장편영화 부문 예비 후보 15편에는 들었지만 5편으로 추려진 최종 후보에는 포함되지 못했다.

최종 후보 명단에서 '헤어질 결심'이 제외된 것을 두고 미국 매체들은 "가장 충격적인 결과"라는 반응을 내놓고 있다.

AP는 "올해 가장 놀라운 일 중 하나"라고 했고 연예 매체 버라이어티는 "눈을 크게 뜨게 하는 결과"라는 말로 충격을 표현했다.

현지 언론은 '헤어질 결심'의 탈락에 대해서 "아카데미가 '헤어질 결심'과 헤어질 결심을 했다", "범죄에 가까운 결정" 등의 강한 표현으로 평가절하했다.

'헤어질 결심'은 오스카 후보에 들지 못했지만 오는 2월 개최되는 제76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감독상과 비영어영화상(구 외국어영화상) 등 두 개 부문 후보에 지명된 상태다.

박 감독의 6년 만의 신작 '헤어질 결심'은 변사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탕웨이)에게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멜로 스릴러 작품이다. 박찬욱 감독은 '헤어질 결심으로'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을 받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국에 뒤처진 '반도체 설계'…허약한 K-팹리스, 삼성도 '한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