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제스처까지 인지"…투블럭AI, 챗GPT 관련 특허 2건 등록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1 11:51
  • 글자크기조절
"제스처까지 인지"…투블럭AI, 챗GPT 관련 특허 2건 등록
국내 최초로 글쓰기 첨삭 AI(인공지능) '키위티(KEEwiT)'를 개발한 교육용 AI 스타트업 '투블럭에이아이(이하 투블럭AI)' 가 '챗GPT'와 같은 생성형 AI 활용 방법에 대한 2건의 특허를 등록했다고 1일 밝혔다.

투블럭AI가 등록한 특허는 휴먼 인터렉티브 생성형 AI와의 대화 및 글 생성 과정에서 맥락을 정교하게 이해시켜 생성 결과를 향상할 수 있는 내용을 담고 있다.

첫 번째 특허는 '주제 특화 챗봇 서비스 제공 방법 및 장치'이다. AI와의 대화 과정에서 자연성을 높이는 방안으로 챗GPT가 대화의 긴 문맥을 잘 기억하지 못한다는 점에 착안한 특허이다.

챗GPT와 사용자가 대화할 때 화제를 바꾸면 챗GPT가 바뀐 화제를 알아채고 대화를 이어 나간다. 그러나 다시 이전 화제로 돌아갈 때 과거의 문맥을 놓치는 경우가 있다.

사람들은 이때 몸짓과 같은 추가적인 정보를 대화와 섞지만, 키보드의 입력만으로는 챗GPT에게 문맥전환의 의도를 전달할 수 없었다. 해당 특허는 화면의 터치 등을 통해서 관련 있는 문맥을 생성형 AI에게 인지시켜 지속적으로 자연스러운 대화를 이어 나갈 수 있도록 한다.

두 번째 특허는 '휴먼 인터랙티브 AI를 사용한 반자동 작문 방법 및 장치'다. 챗GPT와 같은 생성형 AI와 해석형 AI가 서로 협력하면서 글을 만들어 나가는 방법을 담았다. 생성형 AI가 스스로 창작하고 결과적으로는 쓸모없는 글을 만드는 것을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이다.

투블럭AI 조영환 대표는 "세상을 놀라게 한 GPT-3 와 같은 초거대 AI를 적절하게 활용하기 위해서는 생성형 AI의 문해력을 높이는 기술이 필요하다. 이번 특허는 생성형 AI를 잘 활용하는 AI 응용 기술로 의미를 갖는다" 며 "특허를 기반으로 개인별 맞춤형 학습 콘텐츠를 자동으로 생성하는 AI 서비스를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투블럭AI는 △HanBERT △HanBART △HanGPT 등 심층 언어 모델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2019년 설립 이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부)가 주최한 AI 온라인 경진 대회에서 3년 연속으로 자연어 처리 분야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2021년 대교의 전략적 투자(SI)를 유치하면서, 사업 분야를 에듀테크로 피봇팅(pivoting·다른 비즈니스 모델로 전환)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1만→43.9만원 올라도 '저평가'…예측 불가 이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