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AFP "튀르키예·시리아 강진 사망자 1만1000명 넘어"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8 20:35
  • 글자크기조절
(카라만마라슈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7일 (현지시간) 규모 7.8의 강진의 강타로 7000여명이 숨진 튀르키예의 카라만마라슈에서 폭격을 맞은 듯이 허물어진 건물이 보인디.  ⓒ AFP=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라만마라슈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7일 (현지시간) 규모 7.8의 강진의 강타로 7000여명이 숨진 튀르키예의 카라만마라슈에서 폭격을 맞은 듯이 허물어진 건물이 보인디. ⓒ AFP=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난 6일(현지시간) 규모 7.8의 강진이 발생한 튀르키예와 시리아에서 사망자 수가 현재까지 1만1000명을 넘었다.

8일 뉴스1에 따르면 AFP통신은 8일 오후 2시(한국시간 밤 8시)까지 지진 피해로 튀르키예에서 8574명, 시리아에서 2662명이 사망한 것으로 공식 집계했다.

일반적으로 자연재해가 발생한 이후 72시간까지를 구조의 골든타임으로 본다. 지진 직후 현재까지 56시간이 지난 점을 고려하면 불과 14시간이 남았다.

튀르키예에선 지난 1939년 3만9000여 명이 사망한 규모 7.8 지진 참사 이후 최대 피해가 예상된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여진에 따른 추가 붕괴 우려가 있고, 사망자 규모가 2만 명에 달할 것으로 추산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