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종구 아내 "머리까지 밀고 이혼했는데 20년 동거, 이유는…"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7,516
  • 2023.03.13 08:59
  • 글자크기조절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성우 겸 배우 이종구가 아내 유향곤과 이혼 후 20년 간 한집살이를 한 사연을 털어놨다.

지난 12일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이종구의 인생사가 조명됐다.

이종구는 성우 겸 배우로, 1977년 TBC 입사 후 '미녀와 야수' '곰돌이 푸' '토이스토리' 등 유명 애니메이션은 물론 '별에서 온 그대' '야인시대' '하얀거탑' '추격자' '부당거래' '뉴하트' '대왕 세종' '일지매' '바람의 화원' 등 영화와 드라마에서도 활약했다.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이종구 유향곤 부부는 이혼 서류를 5번이나 제출한 끝에 2003년 이혼했다. 하지만 이들 부부는 그 후에도 한집살이를 하며 독특한 결혼 생활을 이어왔다고.

유향곤은 "남편은 고지식한 면이 있다. 남이 봤을 땐 팥이라도 자신이 콩이라고 하면 콩이라 하라고 한다. 자기 명령에 복종하고 따르라는 거다. 분노 조절 장애가 있어 밥상을 뒤집어 엎거나 살림을 내던지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유향곤은 남편 이종구와 가정법원에 5번이나 간 끝에 2003년 이혼했다며 "안 살겠다고 결심하느라 머리를 빡빡 밀기도 했다. 그 정도로 무서웠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혼 서류를 접수한 날에도 남편이 새벽 5시까지 술을 마신 상태로 난리였다. 술을 계속 마셔가며 사람을 괴롭히니 '이건 아니다' 싶어 나도 악에 받치더라. 9시 기다렸다가 가서 이혼했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이어 "'할 말 없지? 후회 안 하지?' 물었는데 '내가 왜 후회하는데'라고 하기에 바로 서류를 제출했다"고 돌아봤다.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 화면

그러나 이혼 후에도 동거를 이어온 두 사람.

유향곤은 이혼 후에도 남편 이종구와 한집살이를 한 이유에 대해서는 "아이들이 있으니 어쩌나. 절대 아빠 없는 가정은 만들고 싶지 않았다. 이 사람도 내가 싫지 않으니 붙어살았을 것. 나 싫으면 나가야지. 딴 여자 얻든지 말든지"라고 말했다.

그는 "참고 사는 게 (남편이) 안 그럴 때는 미안한 지 가만히 있다. 그러니까 극과 극을 달린다. 좋을 때는 굉장히 재미있는 사람인데 나쁠 때는 이런 웬수가 없다. 그게 범벅이 돼서 사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방송에서 이종구와 유향곤은 결혼 45주년을 기념해 다시 혼인신고를 했다.

유향곤은 "남편이 돌아가시면 못 본다고 하더라. 법적으로 아내가 아니기 때문에 곁에도 못 간다더라. (법적 보호자인) 아들이나 며느리를 찾는다더라. 기가 막히지 않나. 그래서 혼인신고를 해야겠다고 결심했다"며 "나이도 있고 그러니까 서로 건강 챙겨주면서 잘 살아보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종구는 "이제는 당신과 내가 서로 같이 노력하고 살면 좋겠다"는 말에 유향곤은 "새 출발 하는 것 같다. 우리 신혼의 마음으로 잘 살자"며 눈물을 글썽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양적완화냐 아니냐" 엇갈린 시선… "과도한 기대 금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